Statistics Graph

 
 

꽃비

짜오기의 미소/문화 산책 | 2016.04.29 11:4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꽃비


                   박미산


그녀를 생각하며

눈을 감았을 때

물빛에 파닥이는 옛집을 보았네

우산을 쓴 푸른 저녁은

가만가만 노래하고

수만 개의 꽃잎이

수면을 더듬으며 강가로 내려오네

곧 돌아온다던 그녀의 속삭임이

귓가에 들려오네

계곡을 끼고 절벽을 돌아

산을 넘네

꽃비 쏟아져 내리는 마당에서

합환화를 담는 그녀가 보이네

후두두

굵은 빗방울이 나를 깨우네

만천화우가 쏟아지는데

그녀에게서 한 걸음도 못 빠져나온

나는

꽃잎들이 밀리고 밀려서 서로 짓밟는 걸 보았네

그녀가

나를 건너는 방식이네



- 박미산

2006년 <유심>으로 신인상

2008년 세계일보 신춘문예로 등단

시집으로 <루낭의 지도>, <태양의 혀>

고려대, 디지털대 출강

서촌 필운대로에 <백석, 흰당나귀> 문학카페 운영중.



봄이 익숙해 지는 시간,

더위가 급하게 따라온다.

그렇게 과도기 4월은 휙 지나가고 있다.

5월은 생각만으로도 이미 꽉 찬 봄,

눈부신 그 만남의 기대로 작은 설레임이 스치는 아침이다.


* 아름다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문화 산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10) 2016.08.13
Keep Wa l k i n g  (14) 2016.06.30
꽃비  (12) 2016.04.29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36) 2016.04.15
날아라, 수만 개의 눈으로  (4) 2016.02.24
사의재  (34) 2015.06.26

  경복궁 서쪽 서촌지역 옥인동에 그림 같이 멋진 단독주택이 매매 물건으로 나와 소개합니다. 주택이 소재한 지역은 조용하고 쾌적한 주택지이며 인왕산 조망권이 일품이고 풍수지리적으로 명당으로 이름나 있습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의 연락(필운동 한솔부동산 02-723-5377)을 기다립니다.


 위치 : 서울특별시 종로구 옥인동

 ○ 규모 : 대지 405㎡(123평), 주택 지하1층 지상2층 250㎡(76평)

 ○ 매매가 : 37억 원(평당 3천만원)

 ○ 교통편 : 지하철 3호선 경복궁 전철역 도보 15분거리, 통인시장 버스정류장 도보 5분 거리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짜오기의 미소/문화 산책 | 2016.04.15 10:51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백석

가난한 내가
아름다운 나타샤를 사랑해서
오늘밤은 푹푹 눈이 나린다

나타샤를 사랑은 하고
눈은 푹푹 날리고
나는 혼자 쓸쓸히 앉어 소주(燒酒)를 마신다
소주(燒酒)를 마시며 생각한다
나타샤와 나는
눈이 푹푹 쌓이는 밤 흰 당나귀 타고
산골로 가자 출출이 우는 깊은 산골로 가 마가리에 살자

눈은 푹푹 나리고
나는 나타샤를 생각하고
나타샤가 아니올 리 없다
언제 벌써 내 속에 고조곤히 와 이야기한다
산골로 가는 것은 세상한테 지는 것이 아니다
세상 같은 건 더러워 버리는 것이다

눈은 푹푹 나리고
아름다운 나타샤는 나를 사랑하고
어데서 흰 당나귀도 오늘밤이 좋아서 응앙응앙 울을 것이다


시인 박미산.

서촌 필운대로에 이른 봄부터 서둘러 문학의 향기를 피울 작은 둥지를 마련하기 시작.

벚꽃이 꽃망울을 터뜨릴 즈음 <백석, 흰당나귀> 간판이 걸렸다.

순간, 옛 연인을 만난 것처럼 반가움과 설레임에 잠시 걸음이 멈쳐졌다.

긴 시간 내 마음 속에 잠자고 있었던 시인 백석이 다시 살아났다.

이룰 수 없었던 그의 사랑이 아직까지 애잔함으로 출렁이고 있었다.

눈부시게 봄 꽃이 만발하고,

하얗게 꽃잎이 휘날리더니 어느새 초록빛을 띤 새 잎들이 뽀족뽀족 세상 밖으로 나오고 있다.

백석을 다시 만났다는 기쁨이 이 봄을 더 빛나게 하고 있다.


* 카페 < 백석, 흰당나귀>

서촌 필운대로 (종로구 누하동 260번지)


*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짜오기의 미소 > 문화 산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Keep Wa l k i n g  (14) 2016.06.30
꽃비  (12) 2016.04.29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36) 2016.04.15
날아라, 수만 개의 눈으로  (4) 2016.02.24
사의재  (34) 2015.06.26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10) 2015.05.11



  경복궁 서쪽 서촌 세종마을(체부동)에 시세보다 아주 저렴한 한옥 매매 물건이 있어 소개 합니다.​ 이곳 서촌은 서울시에서 한옥 보존과 인왕산 경관 보호를 위하여 지구단위계획을 재정비하고 있습니다. 금년 5월 지구단위계획이 확정되면 한옥에 대한 서울시의 지원도 늘어 날 것으로 전망됩니다.


 


  서울시의 지원 등이 없더라도 아름다운 곡선미를 갖춘 한옥에서 흙냄새를 맡으며 살아 간다는 것이 여간 특별한 일이 아닐 것입니다. 생활의 불편함이 없도록 잘 꾸며진 한옥은 이곳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도 인기여서 한옥 게스트하우스가 성업중에 있습니다. 소개해 드리는 한옥은 주변 시세가 평당 3천여만원임을 감안할 때 정말 저렴한 가격임을 알 수 있습니다. 관심있는 분들께서는 주저하지 마시고 전화주시기 바랍니다.


 


 - 대지 : ​149㎡(45평)


 - 건물 : ​​67㎡(20평)


 - 매매가 : 9원(평당 2천만원)







 

  경복궁 서쪽 서촌마을 배화여대 가는 길목에 꽤 괜찮은 상가임대물건이 있어 소개합니다. 이곳은 배화여대 재학생(약3천명), 배화여중, 배화여고 그리고 교직원 등 약 5천명 정도의 고정적인 유동인구와 경복궁과 인왕산을 찾는 관광객과 등산객 등을 감안하면 하루에 약 1만명 정도의 유동인구가 있는 곳이고

 

  상가임대물건은 세종마을음식문화거리 서측 끝 필운대로와 배화여대가는 길이 만나는 곳에 위치하여 상가로서는 아주 최적의 자리라고 생각되어 소개하는 것입니다.

 

  ○ 매물정보 : 지상1층 제1종근린생활시설(휴게음식점) 17.6㎡(5.3평), 목구조

  ○ 위치 : 종로구 필운동 배화여대가는 길목

  ○ 임차료 : 보증금 1300만원/월세 66만원, 권리금 3500만원

   ※ 연락처 : 한솔부동산 02-723-5377(최명호 공인중개사/행정사 010-7102-5357)

 

 

 

 

 

 

 

 

  경복궁 서쪽 서촌마을 수성동 계곡가는 길 주변에 꽤 괜찮은 단독주택이 매매물건으로 나와 소개하려고 합니다. 이곳 인왕산 자락에 있는 수성동 계곡은 겸재 정선이 그린 진경산수화의 배경이 된 곳으로 불과 몇 년전까지만 해도 옥인아파트가 자리해 있었으나 수성동 계곡의 역사성과 쾌적한 거주 공간을 회복하기 위하여 옥인아파트를 철거하는 등 수성동 계곡을 복원하였습니다.

 

  지금 수성동 계곡은 경복궁 서쪽 서촌을 찾는 많은 사람들이 꼭 들려보는 명소로 탈바꿈 하였는데 바로 수성동 계곡가는 길목 중간 지점에 대지 규모와 건물이 아담한 단독주택이 매매 물건으로 나왔습니다. 차량접근이 가능하며 차후 건축을 할 경우 상당한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물건이기에 소개합니다.

 

  대지면적은 약 107㎡(32평)이고 건물은 지상 1층에 약 50㎡(15평)이며 매매 가격은 11억3천만원(평당 3,500만원)입니다. 수성동 계곡 인근지역이 평당 약 4천만원에 거래되는 점을 감안하면 저렴하게 나온 물건이기에 실수요자이거나 건축을 하려는 분들에게 권해보고 싶은 물건입니다.

 

 

 

 

 

 

 

 

  배화여대 주변에 소규모 단독주택이 매물로 나와 소개합니다.

대지는 39.7㎡(12평)이고 건물은 지상 2층에 연면적이 53㎡(16평)이며 현재 복층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매매금액은 3억원으로 대지 평당 2,500만원입니다.

 

  경복궁 서쪽 서촌지역에서 대지 평당 2,500만원이면 저렴한 가격이며 특히 12평 정도의 소규모 매매 물건은 찾아 보기 힘듭니다. 이곳 주변의 20여평의 빌라 전세가격이 3억원 정도인 것을 감안하면 전세금액으로 내집을 마련할 수 있는 아주 좋은 기회이기에 소개해 봅니다.

 

 

 

 


 

 

 

 

  경복궁 서쪽 서촌 세종마을(통인동)게스트 하우스용 한옥 매매 물건이 매물로 나와 소개 합니다.​ 건물주께서 게스트 하우스를 운영하려고 깨끗하게 수리를 한 물건으로 방이 5개나 됩니다.

 - 대지 : ​69㎡(21평), 방 5개(방별 화장실 각1개)

 - 매매가 : 7억5천만원(평당 3600만원)

 

 

 

 

 

 

 

 

 

 

가을속으로~~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5.11.18 09:34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가을속에 갇혔어요~~♡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 연말분위기  (12) 2015.12.18
이사 가던 날  (4) 2015.12.01
가을속으로~~  (14) 2015.11.18
가을...비...  (6) 2015.11.13
테디베어 목욕시간  (20) 2015.11.05
보리수 효소 완성  (12) 2015.10.16

청춘은 가장 뜨거울 때 꽃이 핀다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5.09.21 10:0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 청춘은 가장 뜨거울 때 꽃이 핀다."

 

서촌 골목길에서 만난 글귀...

 

늘 그 청춘이었으면......

 

* 9월 향기가 가득한 행복한 월요일 시작하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월의 첫날  (2) 2015.10.01
어떤 결혼식  (4) 2015.09.23
청춘은 가장 뜨거울 때 꽃이 핀다  (11) 2015.09.21
기형인 걸까?  (10) 2015.09.14
돈꽃바구니  (19) 2015.09.11
표고버섯  (11) 2015.0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