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말 한마디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4.01.28 13:4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누군가는 말 한마디로  천냥의 빚을 갚고,

누군가는 사경을 헤매듯 늘 쫓긴다.

 

그 말 한마디의 주인공은 바로 자기자신이다 ~~^^*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석류차  (70) 2014.02.05
2월의 첫 월요일 아침에  (70) 2014.02.03
말 한마디  (48) 2014.01.28
22층에서  (70) 2014.01.22
우리 가족  (80) 2014.01.10
사랑의 석류  (26) 2014.0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