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26KB금융경영연구소의 '전세 제도의 이해와 시장 변화' 보고서를 보면, 주택 전셋값은 20098월부터 올해 3월까지 68개월간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주택 전셋값은 이 기간에 42.8% 상승, 같은 기간 매매가격 상승률(15.9%) 보다 약 2.7 높았다. 반면 정기 예금금리는 20098월 연 4.09%에서 올 2월 연 1.73%로 반 토막 넘게 떨어졌다. 이는 임대인 입장에서는 임차인에게 높은 전셋값을 받아 은행에 고스란히 예금해도 예전만큼 수익을 올리지 못한다는 얘기다. 임차인은 임차인대로 전셋값 고공행진 탓에 상대적으로 덜 비싼 월세로 내몰리고 있다.

  전국 전·월세전환율은 20119%대였으나 최근에는 6%대까지 떨어졌다. ·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하는 비율로, 이 비율이 낮으면 상대적으로 전세보다 월세 부담이 낮다는 의미다. 높으면 그 반대를 뜻한다. 이처럼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고 전세에 견줘 상대적으로 저렴한 월세 때문에 월세 비중은 점점 늘고 있다. 국토교통부 주거실태조사에 의하면 월세 비중은 201250.5%에서 201455.0%4.5%포인트 늘었다.

 

  월세 거래도 지난 201460만 건에서 작년 65만 건으로 5만 건 증가했다 KB금융경영연구소 관계자는 "전세보다 상대적으로 월세가 저렴한 데다가 임대인 역시 시장금리보다 높은 월세 운영을 통해 수익률을 높이려 하기에 당분간 전세의 월세 전환은 지속할 것"이라고 예상했다다만 최근 아파트 분양시장 호황에 힘입어 비수도권을 중심으로 주택 공급이 급증하는 점은 월세 전환의 속도를 더디게 할 가능성이 있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이면서 "공급 증가는 월세 시장의 공실 증가 등 관리 위험 확대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 상대적으로 전세 공급물량 확대로 이어질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2016년 4월 26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녁노을* 2016.04.27 0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

  2. 핑구야 날자 2016.04.27 0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아파트 가격이 하락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는 분들이 많군요

  3. 봉리브르 2016.04.27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셋값이 생각했던 것보다도
    더 올랐군요.
    하긴 전세 자체가 사라져 가고 있으니까요..^^

  4. 금정산 2016.04.27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정부지로 오르는 전세값으로 탈서울이 많이 인구 천만 이하로 내려갔다는 뉴스를 본것 같습니다. ㅎㅎ잘 보고 갑니다.

  5. 레드불로거 2016.04.27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세값이 매매값보다 비싸다니 이상하네요~

  6. 브랜드미 2016.04.27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고 점점 집구하기 어려워 지네요.ㅠㅠ
    전세값도 만만치 않고 사는것 더욱 어렵고 월세는 사실 월 고정 비용이 부담이 되고.ㅎㅎ

  7. 솜다리™ 2016.04.27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전세가 있나요..
    전부 월세인듯 하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