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의동

통의동 보안여관 왜 핫한가 했더니 예술가들 사랑했던 옛모습 간직한 서촌 명소 2004년 여관 문 닫고 지금은 갤러리 바로 옆 '보안1942' 생기면서 SNS 핫플레이스로 최근 인스타그램(이하 인스타)에 자꾸 옛날 여관 사진이 올라온다. 금방이라도 허물어질 것 같은 건물에 김이 모락모락 올라오는 목욕탕 표시와 ‘여관’이라고 큼지막하게 쓴 투박한 간판 사진. 서울 종로구 통의동 ‘보안여관’의 모습이다. 그 자리에 있은 지 80년은 족히 넘은 이 여관은 요 몇 달 사이 인스타 속 나들이 명소로 떠올랐다. 보안여관 관련 게시물 수만 3600여 개. ‘보안책방’ ‘보안스테이’ ‘일상다반사’ 등 보안여관과 연결된 장소들의 게시물도 속속 올라온다. 지난 9월 15일 오후 1시쯤 소문으로만 듣던 보안여관을 직접 찾아갔다. 경복궁 영추문 맞은 편에 자리.. 더보기
종로구 자하문로 대로변 제2종근린생활시설 임대물건 소개 종로구 서촌 자하문로 대로변에 제2종근린생활시설이 임대물건으로 나와 소개합니다. 이곳 서촌은 경복궁과 청와대 그리고 인왕산이 어우러져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곳으로 매일 많은 국내외 관광객들이 몰려드는 곳입니다. 여기에 소개해 드리는 물건은 비교적 저렴한 비용임을 말씀드리며 다른 물건도 다수 보유하고 있으니 언제든 문의해 주시면 성실히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물건1) ○ 소재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신교동 ○ 용도 및 규모 : 제2종근린생활시설, 3층 전용면적 115㎡(약35평) ○ 임대가 : 보증금 3천만원/월세250만원 ○ 교 통 : 지하철 3호선 경복궁 전철역 도보 7분, 버스 신교동 정류장 ※ 주차가능, 사무실·학원·병원 적지 물건2) ○ 소재지 : 서울특별시 종로구 통인동 ○ 용도 및 규모 : .. 더보기
불조심 하세요~! 며칠전 새벽 동네 한옥 음식점에 큰 불이 났다. 다행히 옆 가게까지 옮기지는 않았지만 내부는 완전히 불에 타 버린것 같다. 지나가다가 빼꼼히 들여다 본 광경은 참담했다. 온통 검은 색으로 변해버린 그 곳은 며칠전만 해도 자연산만을 판다는 의지로 영업을 하던 곳이었다. 운동장 25개 정도의 산야를 불태운 강원도 삼척의 산불 뉴스와 함께 여기저기서 들려오는 불 소식에 안타까움과 씁쓸함이 교차했다. 정말 작은 불씨라도 조심해야겠다. 불조심 하세요~~! 더보기
서촌의 낡은 골목길, 구석구석 보물찾기 2012년 11월 29일 조선일보에 실렸던 '서촌'에 대한 기사. 며칠전 산책겸, 카메라를 들고 직접 신문에서 일컬었던 보물들을 사진으로 담아왔다. 내가 살고 있지만, 어느새 아기자기하게 변하고 있는 서촌... 오랜 세월동안 지키고 있었던 모습을 한꺼번에 무너뜨리지 않고, 우리의 정서와 숨결을 이야기 할 수 있고, 문화가 함께 살아 움직이는 진정성이 통하는 아름다운 서촌의 모습으로 발전해 나가길 바래본다~~^^* < 기사내용 : 조선일보 > 낡은 골목길, 구석구석 보물찾기 [서촌] 통인· 옥인· 통의· 효자동 서울 서촌(西村)은 옛것과 새것이 공존하는 동네다. 인왕산 자락의 예스러운 동네인 이곳엔 낡고 남루하기보다는 따스하고 정감있는 분위기가 있다. 그러면서도 그 사이사이에는 가장 세련되고 개성 있는 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