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2014년도 지방공무원, 13,701명 공개경쟁 채용한다.

 

  2014년도에 총 13,701명의 지방공무원을 신규 채용한다. 이는 지난해보다 1,556(13%) 증가한 것으로 기초생활보장제도 개편(10) 등 새로운 복지수요지방소득세의 독립세 전환에 따른 인력수요의 증가에 따른 것이다. 직종별로는 일반직 12,654(7367, 8·911,938, 연구·지도직 349), 특정직(소방) 993, 별정직 2, 임기제 52을 선발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모집하는 시간선택제 공무원 684(72, 8·9682)응시 자격, 시험과목 및 정년은 일반직 공무원과 동일하며, 근무는 오전 또는 오후로 정하여 근무하게 되고(14시간, 20시간), 보수는 근무시간에 비례하여 지급한다. 구체적인 시험 일정 및 선발인원은 2~3월중 시·도별로 자체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한다.

 

 

직렬별 직급별 원서접수 시기 및 취약계층 채용 규모

 

  322() 전국 동시에 시행되는 사회복지직 9급 공무원 공개경쟁임용 시험에서 총 1,870(전일제 1,764, 시간선택제 106)을 선발하게 되고, 2월 현재 시·도별로 원서를 접수하고 있으며, 621() 시행(서울 6.28)되는 지방직 9급 공무원 공개경쟁임용 시험의 원서접수는 ·도별로 3~4월중, 1011() 시행되는 지방직 7급 공채시험(서울은 6.28)7~8월중에 각각 실시된다.

 

  또한, 기술계고 졸업(예정)자 경력경쟁임용시험은 255명을 선발하는데 고등학교 학과성적 상위 50% 이내의 졸업(예정)자 중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자가 응시할 수 있으며 1011(서울은 별도 실시) 필기시험을 실시한다. 장애인 구분모집은 79679명을 선발하고,저소득층 구분모집은 9467명을 선발하며 북한이탈주민도 95명을 선발한다.

 

 

과거와 달라진 공채시험 제도와 시험운영 방식

 

  기존 면접시험으로 당락을 결정하던 방식에서 면접결과에 따라 응시자를 우수보통미흡 등급으로 구분하고, 우수등급은 합격, 미흡등급은 불합격, 보통등급은 선발예정인원에 달할 때까지 필기시험성적순으로 최종 합격자를 결정한다.

 

  이에 따라, 기존에는 임용포기자가 있어도 불합격자 중 추가합격이 불가능했으나 올해부터는 임용포기자 발생시 면접불합격 대상에 해당하지 않은 사람(면접에서 보통등급을 받았으나 선발예정인원에 들지 못한 사람)중에서 추가로 합격자결정할 수 있다.

 

 

- 서울시, 2013년 7∼9급 공무원 1,133명 채용 

 

  서울시는 올해 7~9급 공무원 1,133명을 채용한다. 채용분야는 행정직군 957명, 기술직군 168명, 연구 지도직군 8명이며, 직급별로는 7급 37명, 8 9급 1,088명, 연구사 4, 지도사 4명이다. 전체 채용인원의 10%인 113명을 장애인으로, 9급 공개경쟁임용시험 인원의 10%인 101명을 저소득층으로, 9급 기술직 채용인원의 30%인 20명을 고졸자로 구분하여 선발한다.

 

 

고교과목 선택과목 추가 및 면접시험 강화 등

 

  9급 행정직군에 고교과목인 사회, 과학, 수학이 선택과목으로 추가되어 일반행정 9급의 경우 필수과목인 국어, 영어, 한국사 전과목과 선택과목인 행정법총론, 행정학개론, 사회, 과학, 수학 중에서 2과목을 선택하여 시험을 보면 된다.

 

  면접시험주제발표, 집단토론, 인성 적성 검사(1차 필기시험을 통과한 지원자를 대상으로 전문기관에 검사 의뢰)를 새로 도입하고 필기성적, 학력 등 개인별 자료를 제공하지 않는 블라인드 면접과 면접대상을 기존 110%에서 130%로 확대하며 면접시간도 20분에서 30분 이상으로 늘리는 한편, 전 직렬을 대상으로 영어면접을 실시한다.

 

 

시험문제 단계별 공개 및 수험생 편의 제공 등

 

  지금까지는 필기시험문제를 공개하지 않았으나 금년에는 일반행정 7 9급 과목과 전직렬 공통과목인 국어, 영어, 한국사를 우선 공개하고 나머지 과목은 2014년부터 공개한다. 출제문제 및 정답에 대한 이의제기 신청도 받는다.

 

  인재개발원은 다솜관을 필기시험 전날 숙소로 제공하고 코레일과 협의하여 시험당일 KTX 특별열차를 운행할 계획이며 장애인은 유형에 따라 점자문제지, 확대문제지, 음성지원컴퓨터, 수화통역사, 휠체어 책상 등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니 응시원서 제출 시 편의지원을 신청하면 된다.

 

 

기타 시험 안내

 

  궁금한 사항서울시인재개발원 채용시험팀(전화 3488-2321~6)으로 문의하거나, 서울시공무원 인터넷 원서접수사이트(http://gosi.seoul.go.kr), 서울특별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서울시인재개발원 홈페이지(http://hrd.seoul.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고졸자 구분모집의 응시자격은 기계 전기 화공 토목 건축 통신 관련 학과가 설치된 서울시내 특성화고 마이스터고의 졸업자 또는 2014년 2월 졸업예정자 중 대학 미진학자로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자는 누구나 응시할 수 있다.

 

  응시원서 접수는 2013년 5월 27(월)일부터 5월 31(금)일까지이며 시험 장소는 8월 19(월)일 공고하고 시험은 9월 7(토)일 실시되며 합격자는 10월 17(목)일 발표된다. 면접시험은 시험장소가 10월 17(목)일 공고되고 시험은 12월 2(월)일부터 12월 13(금)일까지 실시되며 합격자는 12월 27(금)일 발표된다.

 

  참고로 지난 2월 22일 응시원서접수를 마감, 4월 20일 필기시험을 치루는 2012년도 추가공채시험에는 184명 모집에 총 9,974명이 접수하여 평균 54:1의 경쟁률을 보였다. 보건직 9급 6명 모집에 2,292명이 접수해 382: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고, 가장 많은 43명을 뽑는 간호직 8급에는 1,909명으로 44: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올해 처음으로 다양한 민간의 현장경험을 지닌 인재들을 채용하는 민간경력자 분야에는 13명 모집에 236명이 신청하여 평균 18:1의 경쟁률을 보였다.

 

 

- 고3 공시생의 2013년 9급 공무원 시험 합격 전략

   

  2013년도에는 대학 수학능력시험9급 공무원 시험동시에 치르는 것이 가능하다. 9급 공채 시험에 고교 과목이 포함되는 등 고교 출신 인재의 공직 진출기회가 많아졌기 때문이다. 2013년도 고3 학생들이 9급 공무원이 되는 방법과 수험과목의 학습전략을 알아보자.

 

1. 고3 학생들은 국어, 영어, 사회, 수학, 한국사 과목만 시험

 

  고교 졸업자의 공직 진출 기회를 확대하고자 9급 공채 필기시험 선택과목에 사회, 과학, 수학이 추가되었다. 또 매년 4~5월 치러졌던 국가직 및 지방직 9급 공채시험이 7~8월로 늦춰져 준비기간도 늘어났다. 출제범위는 사회 과목은 법과 정치, 경제, 사회, 문화이며 과학은 물리Ⅰ, 화학Ⅰ, 생명과학Ⅰ, 지구과학Ⅰ이다. 수학은 고교 1학년 과정 수학과 수학Ⅰ, 미적분과 통계 기본이다.

 

  기존에는 공통 필수 과목인 국어 영어 한국사 외에 행정법총론 행정학개론 교육학개론 행정법총론 세법개론 회계학 관세법개론 회계원리의 선택과목에서 2과목을 합격해야만 했다. 하지만 2013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생이라면 국어 영어 한국사 사회 수학 5개 과목만 시험을 보고 9급 공무원이 될 수 있다. 선택과목은 기존 8개 과목에 사회 과학 수학이 추가됐다. 선택과목은 편차 조정을 위해 조정점수를 사용하므로 자신의 점수가 잘 나오고, 평균점수가 낮은 과목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하다.

 

2. 과목별 학습 전략

 

  국어 과목의 학습 전략은 항상 문법 문제가 7~9급 공무원 시험에서 20% 정도의 비중으로 나왔으므로 국어 문법의 전 영역을 꼼꼼히 점검해 둘 필요가 있으며, 어려운 독해 문제는 문법적 지식이 꼭 필요하므로 독해도 문법을 알아야 정복할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국어생활도 출제 비중이 25%로 높아서 언어 예절, 비문, 오류, 맞춤법, 표준어, 문장부호, 순수 국어, 국어 순화 표현, 속담, 북한 말에 이르기까지 전반적인 공부가 이뤄져야 한다. 한문은 한자어를 중심으로 출제되므로 한자어 읽기, 쓰기, 뜻풀이, 한자성어 등을 공부해야 한다. 한자의 뜻은 부수가 나타내므로 부수를 잘 알면 한자를 짧은 시간에 쉽게 익힐 수 있다. 공부해야 할 중요한 부수는 50여개지만, 이 부수를 잘 이용하면 한자 몇 천자는 10시간 정도면 익힐 수 있다.

 

  영어 과목은 어휘 및 숙어 4문제, 생활영어 2문제, 문법 4문제, 독해 10문제로 구성된다. 어휘 문제는 기본 단계 2문제, 심화 단계 2문제가 동의어 찾기, 빈칸 완성형 문제 등으로 나온다. 문법은 핵심적인 사항이 항상 반복되면서 출제된다. 독해 문제는 주제 묻기, 빈칸 완성, 내용일치, 문장 순서 등 10가지 정도의 유형으로 나눌 수 있다.

 

  한국사 과목은 단순 사건 나열식 공부 방법으로는 실전에서 좋은 점수를 얻을 수 없으며 흐름이 중요하다. 시험에서는 특히 정치사 비중이 높으므로 수험생은 정치사를 정리하는 데 주력해야 한다.

 

  선택과목인 행정법총론은 지난해는 어려웠으나 올해는 평이했다. 2013년 행정법총론은 다른 과목을 선택한 수험생과의 형평성을 맞추고자 쉬워질 것으로 예측된다. 행정법은 단순암기가 아니라 논리에 따라서 나오는 용어를 사용하기 때문에 단시간에 고득점이 가능한 전략과목으로 매년 최종합격하는 수험생들을 보면 행정법이 고득점이었다. 또 행정법은 실무과목이기 때문에 공무원이 되고 나서 공무수행에도 도움이 되므로 관심을 두고 공부할 필요가 있는 과목이다.

 

  행정학개론도 선택과목 가운데 하나가 되면서 내년에는 난이도가 대폭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 행정학개론은 지나치게 지엽적이었으며 일부는 5급 선발시험과 비슷한 수준을 보이기도 했다. 2013년 행정학개론은 9급 공무원시험에 처음 도입되었던 1996년 수준으로 돌아가 쉽게 출제될 것으로 예상된다. 행정학개론 공부의 시작은 용어정리다. 시사문제와 최근 정부정책에도 관심을 두고 관련 신문 기사를 꼼꼼히 읽을 필요가 있다.

 

  새로 선택과목으로 추가된 사회는 공직박람회 모의평가에 비추어 수능 시험보다 어렵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출문제가 많지 않으므로 수능의 기출문제를 참조하는 것이 좋을 듯하며 수학 과목 역시 모의평가에서 수능 수준의 추론 능력이나 깊은 사고를 묻는 문제는 나오지 않았다. 전 단원을 고르게 공부하되, 특히 삼각함수와 적분 문제의 난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