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어디로 가야 할까?

사전들,

어디로 가야 할까?

 

딸아이가 방정리를 하면서 꺼내 놓았다.

사실 나역시 이미 온라인사전을 이용한 지 오래 되었다.

 

한세대에서 느끼는 엄청난 문화 차이들......

문득,

책의 모서리가 닳도록 가방에 넣고 다녔던 옛날 나의 영한사전이 그리워졌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3월  (32) 2012.03.02
화이팅!!!  (18) 2012.02.27
어디로 가야 할까?  (34) 2012.02.24
실수이겠지요?  (34) 2012.02.22
꿈은 어디에...  (16) 2012.02.16
친구  (39) 2012.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