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호수'에 해당되는 글 5

  1. 2017.01.06 사할린 바다~~여행 3일(오전) (2)
  2. 2015.12.10 캄보디아 톤레샤프 호수와 수상가옥 (3)
  3. 2015.08.20 화진포의 성 - 김일성 별장 (10)
  4. 2014.09.25 속초 영랑호 (78)
  5. 2011.12.03 갈대습지 (34)
 

사할린 바다~~여행 3일(오전)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7.01.06 10:52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2016년 12월 15일 오전

기다리던 함박눈은 오지 않았지만 하얀 창밖 풍경이 그림처럼 예뻤다.

'첫눈이 온다구요' 음악을 들으며 간단히 아침식사를 마쳤다.


사할린 시내에서 자동차로 30여분을 달려서 도착한 바다.

오호츠크해.

하얀 눈덮인 해변가로 끊임없이 밀려왔다 밀려가는 파도.

사할린 겨울 바다는 바람이 잔잔했다.

아무도 없는 텅빈 조용한 바닷가에 우리들의 환호성만이 가득했다.

참 좋았다.

많이 행복했다.

그리고 아름다웠다.

다같이 하늘을 향해 무거운 몸을 날렸다.

"하하호호~~"

온갖 스트레스는 모두 날아가버린듯 얼굴엔 밝은 미소만 가득했다.

바다 주변의 큰 호수들은 모두 꽁꽁 얼어 있었고, 겨울철엔 교포 대부분이 얼음낚시를 즐긴다고 했다.

자작나무가 양쪽으로 즐비한 시원한 길을 달려 사할린 시내로 돌아왔다.


'아시아 씨티' 도소매를 하고 있는 친구의 바이어 가게를 방문,

오전 일정을 마쳤다.


행복한 추억이 쌓이고 있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7.01.06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의 2달만에 이웃활동을 하는것 같네요^^;;;
    바디프로필 도전중이라 정말 시간을 쪼개쪼개쓰느라 바쁘네요 ㅠㅠ
    잘 지내시죠?ㅎㅎㅎ 바디프로필 꼭 성공해서 포스팅 아주 멋지게 해내겠습니다!

    늦었지만,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2017년 포스팅도 기대하겠습니다!

 

 

 

캄보디아 톤레샤프 호수.

메콩 강에 의해 형성됐고 메콩강 우기때 완충작용을 한다는 세계에서 3번째로 큰 호수.

우리나라 경기도 크기의 호수라고 가이드가 설명을 덧붙였다.

호수로 가는 초입에는 12세기무렵 전쟁과 정치적 혼란으로 육지에서 밀려난,

베트남 난민들이 정착해 수상가옥을 형성 보트피플로 살아가고 있었다.

베트남에서도 인정받지 못하고 캄보디아의 보호도 받지 못하고,

거주 이전의 자유도 없어 결코 호수를 벗어날 수 없다고  했다.

학교, 교회,절,주유소, 철물점,슈퍼등 배 위에서 모든 일상이 이루어지고 있었고,

빈부의 격차가 심한데 TV 안테나나 배의 크기로 부가 표현된다고 했다.

식수는 빗물을 정화 시켜 해결하고 있다는 그들의 삶이 짠함으로 느껴져 왔다.

어쩜 그들만의 생활 방식 속에서 가장 행복하게 살아가는 지도 모르겠다......

얼마전 '용감한 가족'에서 이곳의 체험 삶을 촬영 방송해 많이 알려진 곳이기도 했다.

관광객들의 잦은 방문이 그들에게 누가 되지는 않을까 염려를 했지만,

관광수입의 일부가 그들의 삶을 위해서 쓰여진다고 해서 안심이 되었다.

황토색이 짙은 호수에는 맑은 물에 산다는 맹그로브 나무들이 숲을 이루고 있었다.

수상가옥을 달릴즈음 내리기 시작했던 소나기가 그치고 망망대해를 느낄만큼 큰 호수가 나타났다.

호수라는 사실에 감탄사가 끊이지 않았다.

호수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 바다 같았던 톤레샤프 호수였다.

 

우리가 타고갔던 목선에는 어린소년 두명이 타고 있었다.

배가 출발하고 얼마지나지 않아 작은 손으로 우리 일행의 등안마를 시작했다.

남편이 괜찮다고 안마를 거부하자 소년의 큰 눈망울에 금방 눈물이 맺혔다.

남편은 소년의 두손을 잡고 그냥 1달러를 쥐어 주었다.

쑥스러운듯 미소지으며 뒤돌아 서던 모습......

달리는 배 난간에 서서 작은 일들을 서슴없이 하는 용감해 보이던 모습과 오버랩이 되었다.

 

내가 살고 있고,

우리가 살고 있고,

모두가 함께 살아가고 있는 세상임을 감사하게하는 캄보디아 여행이었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산 황령산  (2) 2015.12.23
부산 오륙도 스카이워크  (2) 2015.12.22
캄보디아 톤레샤프 호수와 수상가옥  (3) 2015.12.10
씨엠립 야시장  (10) 2015.12.04
캄보디아 바욘사원  (3) 2015.12.03
캄보디아 따프롬 사원  (32) 2015.11.1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춘 호 2015.12.10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캄보디아 씨엠립으로 여행시에 톤레샵 호수는 다녀오지 못했어서 아쉬웠었는데 후기 잘 보고 갑니다.
    다음번 씨엠립으로 가족여행을 간다면 꼭 방문해보아야 겠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 핑구야 날자 2015.12.11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가 볼 때는 수상가욱에서 살면 참 힘들 것 같은데 캄보디아 사람들은 편한가 봐요

  3. 동OI맘 2016.02.25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모디아 수상 집들이 아름답네요

화진포의 성 - 김일성 별장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5.08.20 10:13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 일본 강점기인 1937년 일본이 중일전쟁을 일으키면서 원산에 있는 외국인 휴양촌을 화진포에 강제 이주시켰으며, 독일 건축가인 H> Weber가 1938년 건립하여 예배당으로 이용하였으며, 해안 절벽 위 송림속에 우아하게 자리한 모습에서 "화진포의 성"으로 불리워졌으며, 1948년 이후에는 북한이 귀빈 휴양소로 운영하였고, 당시 김일성과 그의 처 김정숙, 아들 김정일, 딸 김경희등이 묵고간 적이 있어 지금까지 "김일성 별장"으로 널리 알려져 있음.

* <화진포의 성>은 당초 선교사 셔우드 홀 부부에 의해 1938년 독일망명 건축가 베버가 건축하였으며, 6.25전쟁중 훼손된 건물을 2005년 3월 옛 모습으로 복원하였다. -

 

한여름 열기를 뚫고 찾았던 '화진포의 성' 일명 '김일성 별장'.

초록이 넘쳐나는 소나무 숲 언덕 위에 있었다.

앞쪽으로는 시원하게 동해 바다가 펼쳐져 있었고,

부근에는 동해 최대의 석호인 화진포, 호수가 넓게 자리잡고 있었다.

별장으로는 최고의 환경일것 같다는 생각이 들 만큼,

멋진 경관을 자랑하는 곳이었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문산을 다녀오다.  (2) 2015.09.30
여름 휴가의 마지막 정리  (4) 2015.08.26
화진포의 성 - 김일성 별장  (10) 2015.08.20
설악산 권금성  (8) 2015.08.18
설악케이블카  (22) 2015.08.17
설악산  (26) 2015.08.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메리. 2015.08.20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은 김정은이 쓰고 있겠죠.. 인민들은 굶어죽고 있는데..

  2. 목요일. 2015.08.20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지금은 그거 보다 더 큰 별장이 있겠지요

  3. 영도나그네 2015.08.20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휴가철에 강원도 고성의 화진포를 찾으셨네요..
    이곳 화진포는 김일성 별장이 있을 정도의 최고의 피서지 이기도 하구요..
    몇년전 이곳을 들린 기억들이 다시 나게 한답니다..
    잘보고 갑니다..

  4. 도느로 2015.08.20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김정일 참 볼품없네요 ^^
    그런 역사가 있어서 찾는 분들은 더 새롭게 느껴지겠죠? ^^

  5. 솜다리™ 2015.08.24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가대교가 지나가는 저도인감요...
    박정희 대통령 별장이 있었던 곳...
    좀 비슷한 느낌인듯 합니다~

속초 영랑호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4.09.25 09:27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속초를 떠나오면서 잠시 들렀던 영랑호

호수의 잔잔한 물결에 마음마져 평온해 졌다.

푸르른 바다와 아름다운 호수가 함께 있는 속초의 자연 환경이 좋아 보였다.

 

호수위에 잠시 마음을 뉘였다가

우리 일행은 영랑호를 떠났다.

조용히......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월 < 장릉 노루 조각 공원 >  (50) 2014.09.30
동해 - 속초바다  (48) 2014.09.26
속초 영랑호  (78) 2014.09.25
속초 대포항 진희회집  (56) 2014.09.24
속초 결혼식장에서...  (58) 2014.09.23
거인 - 삼청동  (50) 2014.09.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건강정보 2014.09.25 16: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되게 운치있는데요^^ 바라보면서 잠시 쉬는것도 좋을꺼 같아요 ㅎㅎ

  3. 에스델 ♥ 2014.09.25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이 편안해지는 풍경입니다.^^
    행복한 오후시간 보내세요!

  4. 다같이 2014.09.25 1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조용하니 좋네요.
    지금 제가 가서 힐링해야 할 적절한 곳 같은데... 떠나지 못하는 제 형편이...ㅠㅠ

  5. 봉리브르 2014.09.25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잉크빛 바다가 참 편안하게 눈에 들어오네요.
    잘 보고 갑니다.
    오늘 남은 시간도 행복하세요^^

  6. 도느로 2014.09.25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고있으니 2년째 썩고있는 저의 낚싯대가 안스러워집니다.
    딱 한수 드리우고싶네요 ^^

  7. 레오 ™ 2014.09.25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랑호 주변 조용하고 넓은 곳이죠

  8. 릴리밸리 2014.09.25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랑호 주변을 걸어보고 싶어집니다.
    저녁시간도 행복하세요.^^

  9. 도생 2014.09.25 2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맑은 공기와 멀리 보이는 멋진 설악을 바라보며 산책하기에 좋은 곳입니다.
    행복하세요^_^

  10. 맛있는여행 2014.09.25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슴이 절로 시원해지는 풍경을 지닌 곳이네요.
    영랑호를 따라 걸으면 절로 힐링이 될 듯 합니다.
    잘보고 갑니다^^

  11. 가나다라마ma 2014.09.25 2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수가 엄~청 크네요. ><

  12. Zoom-in 2014.09.25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수처럼 마음이 잔잔해 집니다.^^

  13. 뉴론7 2014.09.26 0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호수를 바라보면서 먼가 요즘은 생각에 잠기고 싶어지네염 ㅎㅎ.

  14. 아쿠나 2014.09.26 0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초 영랑호에 대해서 알아보시는 분들에게
    좋은 글이네요 유용합니다~ 잘보고 가요 ^^

  15. 양군! 2014.09.26 0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쁜호수에 대해서 정리 잘해 주셔서 잘 보고 갑니다 ^^

  16. 청결원 2014.09.26 0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평안한 곳이네요

  17. landbank 2014.09.26 0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너무 멋진곳이네요 ㅎㅎㅎ

  18. 예또보 2014.09.26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초 정말 멋지네요 ㅎ

  19. 죽풍 2014.09.26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며칠 출장을 다녀왔습니다.
    속초에 갈때마다 영랑호를 보지만, 이렇게 사진으로 보는 감흥도 있군요.
    잘 보고 갑니다. ^^

  20. 류마내과 2014.09.26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초 영랑호 잘보고갑니다.
    불금 잘보내세요!

  21. 복돌이^^ 2014.09.26 0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갔을때 보니 영랑호 산책로가 참 잘되어있던 기억이..
    다시 가보고 싶어지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갈대습지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1.12.03 09:56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대부도에서 돌아오는길,

잠깐 들렀던 시화호 갈대습지...

가을이 떠나간 자리가 휑 했다.

 

철새들도 모두 떠나간듯 조용한 호수,

누군가를 향해 열심히 손짓했을 갈대들도

큰키를 멋쩍어 하는듯 침묵이었다.

 

조금씩 스치는 바람결이

초겨울의 차가움을 말해주는듯 했다.

흐린 날씨,

넓게 드리운 갈대숲의 세상속에서

세월의 교차를 행복하게 받아 들였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주 양남'을 다녀와서  (42) 2012.01.10
인사동 찻집  (24) 2011.12.06
갈대습지  (34) 2011.12.03
대부도  (34) 2011.12.02
2011 서울 등 축제  (12) 2011.11.11
백마강의 변신은 황포돛배를 띄우고  (20) 2011.11.0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롱이+ 2011.12.03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으네요~^^ 습지 사진 너무 잘 보구 갑니다..^^

  2. 블로그토리 2011.12.03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은 가을대로 운치있는 풍경입니다.
    주말 행복한 시간 되세요.^^

  3. 셀프액션 2011.12.03 12: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화호 갈대습지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네요^^
    좋은 사진 잘 보고갑니다~

  4. 원삼촌 2011.12.03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런사진 보고있으면 뭔가 쓸쓸한 기분이 들더라구요..
    나만 그런가??;;

  5. 블랑블랑 2011.12.03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너무 분위기 있네요.
    겨울엔 가끔 요런 분위기를 즐겨보는 것도 좋죠.^^

  6. Zoom-in 2011.12.03 2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화호에도 갈대습이 있군요.
    갈대의 모습에서 겨울의 느낌이 나네요.
    겨울 시화호의 갈대숲도 한번 가보고 싶네요.

  7. 전술통신 2011.12.03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답습니다^^
    잘보고가요~

  8. 별이~ 2011.12.03 2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대습지 왠지 추워보이는걸요^^
    토요일 마무리 잘하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9. 생활의 달인 2011.12.04 0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겨울 분위기가 물씬나네요. ^^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

  10. 돈재미 2011.12.04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화호에 갈대숲이 장관이군요.
    이 초겨울에 잘 어울리는 풍경 같습니다.
    덕분에 잘 구경 하였습니다.

  11. 예또보 2011.12.04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대숲 멋지네요

  12. 너돌양 2011.12.05 0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대숲과 멋진 글 잘 보고 갑니다. 힘찬 한주 보내세요!

  13. 화들짝 2011.12.05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도 멋지지만,
    '세월의 교차를 행복하게 받아들였다.'라는 표현은 정말 예술입니다.^^

  14. 해우기 2011.12.05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이..참 많이 가라앉네요...
    왠지 조용히혼자 산책하고픈.....

  15. 디셈버08 2011.12.06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린날에 보는 것도 제법 운치가 있군요

  16. [터프가이] 2011.12.06 0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은 겨울인듯 싶어요..
    날씨도 흐리고 ~
    감기 조심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