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전철'에 해당되는 글 3

  1. 2013.02.19 서울시민 일평균 8.9㎞ 이동하고, 평균 1.2회 환승 (62)
  2. 2012.08.08 질주하는 전철~~^^ (32)
  3. 2012.06.07 용문으로... (44)
 

 

- 서울과 수도권을 이동하는 교통수단 1위는 지하철과 철도 

 

  서울 시민 1명은 교통수단을 이용해 하루 평균 2.61회, 8.9km를 이동하고 1통행 당 평균 1.2회 환승했다. 서울시가 수도권 주민 19만8천가구(총 가구의 2.4%)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도권 주민 통행실태 조사 결과다.

 

 

서울 시내 대중교통분담율은 '06년 대비 2% 증가, 승용차 분담율은 2.2% 감소

 

  서울 시내 교통수단별 분담율은 ’10년을 기준으로 지하철․철도 36.2%, 버스 28.1%, 승용차 24.1%, 택시 7.2%로 대중교통이 차지하는 비율이 64.3%다. 하루 중에 대중교통 분담률이 가장 높은 시간대는 출근시간대(07시~09시)로 버스(28.9%)와 지하철․철도(44.0%)가 차지하는 비율이 72.9%로 일평균보다 8.6%나 웃돌았다.

 

  수도권과 서울을 유․출입하는 대중교통 분담률은 '10년 57.1%로 '06년 대비 4.5% 증가했으며, 승용차 분담률은 '10년 34.9%로 2.6% 감소해 서울 시내 통행보다 서울에서 경기도․인천 등을 오가는 통행율의 변화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택시의 시내 통행은 1.3% 증가했고 서울 유출입 통행은 0.5% 감소했다.

 

 

승용차 통행량 감소에 비해 나홀로 차량 증가, 시민들 평균 출근거리 11.10㎞

 

  '06년 대비 서울에 등록된 자가용 승용차 대수는 7.7% 증가('06년 2,260천대→'10년 2,434천대)한 반면 자가용 승용차 1대 당 일평균 통행량은 2.47통행으로 14.8% 감소했으며 서울을 유․출입하는 나홀로 차량은 '10년 85.9%로 '06년 보다 6.9% 증가했고, 서울 도심 지역(4대문 안)을 오가는 나홀로 차량은 '10년 82.8%로 '06년 보다 4.4% 증가했다.

 

  시민들의 평균 출근거리는 11.10km로 출근할 때에 가장 멀리 이동했으며 통행시간 면에서는 업무로 이동하는 시간이 43.7분으로 가장 길었고 지하철․철도를 이용해 이동하는 거리와 통행시간이 13.22km와 50.7분으로 가장 길었다. 하루 평균 서울 시내로 들어오는 승용차 통행량은 성남권(성남․용인․안성)이 228천 통행, 수원권(과천․안양․의왕․군포․수원․화성․오산․평택) 202천 통행, 고양권(고양․파주) 186천 통행 순이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와이군 2013.02.20 0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중교통이용해야 약속시간 맞추기 좋더라구요 ^^
    잘 봤습니다~~

  3. 그레이트 한 2013.02.20 0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이동하는 것을 예전처럼 차가 없이
    걸어다녔다면 정말 살이라는 놈은 찌지 않겠죠?^^;

  4. 금정산 2013.02.20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철이 엄철 편리하죠 ㅎㅎ
    시간도 빠르고예...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수욜 홧팅하세요

  5. kangdante 2013.02.20 08: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로운 분석이네요..
    오늘도 활기찬 하루되세요!~ ^^

  6. 진율 2013.02.20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모니모니해도
    지하철이 최고입니다.^^~!

  7. 단버리 2013.02.20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래요~

  8. 예또보 2013.02.20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중교통 지하철이 최고 유리한 부분이 많은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9. 글마 2013.02.20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이동 만이들 하는 것 같아요.
    집값만 좀 싸진다면.. 가까이 살터인데.. 직장에..

  10. 꽃보다미선 2013.02.20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하철 최고의 교통수단인듯 하네요 ^^
    자동차는 좀 줄어들었으면 ㅜ_ㅜ

  11. +요롱이+ 2013.02.20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하철이 참 좋지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다..^^

  12. 톡톡 정보 2013.02.20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3. 건강정보 2013.02.20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긴 저는 버스보다는 지하철이 편하더라구요..

  14. *저녁노을* 2013.02.20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하철..첨엔 못타서...ㅋㅋㅋ
    편리함 알고나니...이용하게 되는 시골뚜기 노을입니더.

    잘 보고가요

  15. 가을사나이 2013.02.20 1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하철이 편하고 좋죠.

  16. 복돌이 2013.02.20 1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 살면 정말 지하철은 필수 인듯 해요~~ ^^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17. 닥포 2013.02.20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명태랑 짜오기님~ 닥포입니다. 유익한 포스팅 감사합니다...

  18. 산골자기 2013.02.20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시민들 참 바쁘게 사시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9. 해피 매니저 2013.02.20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중교통이 편리하겠지요
    잘 보고 갑니다.^^

  20. 마니팜 2013.02.20 1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이들 움직이는군요
    그런데 나홀로 차량이 많아진다고 하니..좀 걱정되요 환경오염도 그렇고....

  21. ˇ 2013.02.21 0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꽤 길고 피곤한 출퇴근길입니다. 에효,,,,집에서 일하는 게 제일 좋죠. ㅎㅎㅎ :)

질주하는 전철~~^^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08.08 13:5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더위를 피해서 달리고만 싶다~~!

 

철로위를 질주 해 오는 전철,

전철은 우리 생활에 많은 편리로 자리하고 있다.

수도권이 전철로 연결되어서 이용하기도 쉽고, 정확한 시간을 정해서 움직일 수 있다.

난 전철를 주로 이용하는 편이다.

 

오늘은 혼자서 포토스케이프로 달려오는 전철을 만들어 보았다.

조금 어색한것도 같지만,

딸아이 도움 받지 않았다는게 중요하고, 작은 뿌듯함으로 자리한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대 사진기 만들기  (38) 2012.08.16
쇠고기 장조림 만들기  (26) 2012.08.14
질주하는 전철~~^^  (32) 2012.08.08
열대야..  (46) 2012.08.07
손님  (36) 2012.08.06
지금은 샤워중~~  (30) 2012.08.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씩씩맘 2012.08.08 14: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토스케이프도 혼자하시고 대단하시네요
    저희 부모님은 디카에 있는 사진을 컴으로 옮기는것도 아직 서투시거든요^^;;

  2. 화들짝 2012.08.08 14: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의 힘으로 무엇인가 해냈을때 그 뿌듯함은 말로 표현이 안되지요. ^^

  3. Hansik's Drink 2012.08.08 14: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군요~ ㅎㅎ
    잘보고 간답니다~

  4. 영도나그네 2012.08.08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전철이 앞으로 달려오는 군요..
    무더위가 싹 가시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무엇이든 새로운걸 해보며 느끼는 희열은 또다른
    엔돌핀의 보고랍니다..
    즐거운 시간 되시길 바라면서...

  5. 솔이's 2012.08.08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토스케이프로 이게 되는군요 ㅋㅋ 제가 자주 사용하는데도 몰랐네요 ㅠㅠ

  6. +요롱이+ 2012.08.08 1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포토스케이프로 요런 것도 제작할 수 있군요 ㅎ
    잘 보구 갑니다..!!

  7. Stock manager 2012.08.08 2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왠지 느낌있는걸요 ㅎ

  8. 꿈다람쥐 2012.08.08 2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철타고 혼자 여행을 떠나고 싶어요.ㅎㅎ
    적은 비용으로 얼마든지 떠날 수 있답니다.ㅎ

  9. 유쾌통쾌 2012.08.08 2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저도 만들어보고 싶네요 ㅎㅎ
    오늘 서울병원갔다오느라 하루종일 ktx며 지하철이며 택시며 너무 많이 타서..
    보니 머리가 어지러워요 ㅎㅎ;;

  10. 그레이트 한 2012.08.08 2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이거 어떻게 하는거래요??
    진짜 신기한데요?^^ 저도 저 열차처럼 달리고 싶다는^^ㅎㅎㅎ

  11. Zoom-in 2012.08.09 0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가지 새로운 영역을 정복하셨군요.^^

  12. 별이~ 2012.08.09 0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태랑짜오기님 잘보고갑니다^^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열대야 이겨내세요^^

  13. 스머프s 2012.08.09 0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식간에 확 지나가는 느낌이네요 ㅋㅋ
    포토스케이프가 저런 기능이 있는지 몰랐어요^^

  14. 금융연합 2012.08.09 0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토스케이프 저도 배우고 싶네요.

  15. 작가 남시언 2012.08.09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요즘처럼 더울 땐 더위를 피해 미친듯이 질주하고 싶어요 ㅠㅠ

  16. 와이군 2012.08.09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사진인줄 알고 보고 있다가 깜놀했습니다 ㅋㅋㅋ

용문으로...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2.06.07 12:11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공휴일,

남편은 밖으로 나가보자고 새벽 운동길에서 부터 종용을 한다.

지난밤 제사 지내느라 피곤도 남아 있었지만,

눈부시게 화창한 날씨의 유혹 때문에 미적거리며 동의를 했다.

 

어디로 갈까?

 

우리는 용문행 전철을 타고 용문까지 가보기로 했다.

얼음물, 간단히 먹을 과일을 챙겨서 청량리 역으로 갔다.

전철은 경춘선보다 복잡하지는 않았지만,

공휴일이라서 많은 인파로 북적였고,

구리, 덕소, 팔당, 양평을 지나 종착역인 용문까지는 1시간정도 소요 되었다.

 

용문역 왼편은 시내로 형성 되어 있었고,

오른쪽은 논과 밭 흑천이 흐르고 있었다.

일단 시내 '용문 막국수 집'에 들러 시원한 동치미 막국수로 점심을 먹고,

큰 절처럼 웅장한 전철역을 건너서 흑천으로 향했다.

 

길 양쪽의 논에는,

가지런하게 모내기를 끝낸 벼가 찰랑찰랑 물속에서 자라고 있었다.

밭에서는 고구마, 콩, 옥수수등 각종 식물들이 푸르르게 살고 있었다.

맑은 공기와 가끔 부는 바람이,

조용하고 깨끗한 마을 풍경을 더 친근하게 만드는것 같았다.

 

요즈음 건조한 날씨 탓인지,

흑천은 거의 바닥을 드러내고 있었고,

천 한쪽으로만 물이 흐르고 있었다.

아주머니 몇분이 물속에서 올갱이와 조개를 잡고 계셨다.

생각보다 큰 올갱이와 조개가 신기 해서,

신발을 벗고 남편은 올갱이를 잡아 보겠다고 물속으로 들어갔다.

 

뜨거운 뙤약볕과 미리 준비가 안된 우리는,

큰 올갱이 두마리를 잡아 아주머니께 드리고 철수를 했다.

시원한 막걸리 한잔을 마시며 즐거워 하는 남편의 얼굴을 보며,

밖으로 나오기 참 잘 했다는 생각에 나도 즐거워 졌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화들짝 2012.06.07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벼운 나들이의 모습을 머리 속에 그려보니 포근하면서도 부럽습니다.^^

  3. 생활의 달인 2012.06.07 1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정말 산과 들이군요. 저런 곳으로 여름휴가 가도 좋을 것 같습니다^^

  4. 2012.06.07 1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별내림 2012.06.07 1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시원하게 잘다녀오셨네요..항아리가 가지런히 있네요 보기좋군요..

  6. 솜다리™ 2012.06.07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챙이 잡아본지도 정말 오래된듯 하내요^^

  7. 까움이 2012.06.07 2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공휴일 보내셨나봐요~
    저는 밀린 업무때문에 스트레스로 살았는데 ㅠㅠ

  8. 철한자구/서해대교 2012.06.07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커다란 올갱이(다슬기).. 과연 얼마나 클까요..? 내심 기대됩니다..ㅎ

  9. 2012.06.08 00: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와이군 2012.06.08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하철타고 조금만 나가도 이런 멋진 풍경이 반겨주네요.
    잘 봤습니다~

  11. 근사마 2012.06.08 0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수확의 산실이 무럭무럭 커가고 있네여^^
    너무 보기 좋습니다^^

  12. 돈재미 2012.06.08 0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즐거운 곳에 다녀오셨군요.
    마늘밭에는 농약치는 경우는 없는 것으로 아는데
    남의 손을 타니 저런 팻말까지 세워놓았나 봅니다.
    덕분에 정겨운 풍경 잘 구경 하였습니다..^^

  13. 아레아디 2012.06.08 0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평화로워 보인다고나 할까요.
    요유가 여기까지 전해져오는..ㅎ
    잘보고 갑니다~

  14. 성공이 2012.06.08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하루를 보내고 오셨군요..^^*
    정다운 시골의 풍경이 담긴 사진 잘보고 갑니다..

  15. 금융연합 2012.06.08 0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곳 다녀오셨군요
    잘보고 갑니다

  16. Hansik's Drink 2012.06.08 0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뻥 뚤리는군요~ ㅎㅎ

  17. 씩씩맘 2012.06.08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내기를 해서 논이 푸르네요. ^^
    시골 경치가 고즈넉한게 멋스럽네요.

  18. 신선함! 2012.06.08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너무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19. +요롱이+ 2012.06.08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좋은 곳 다녀오셨네요..^^
    너무 잘 보구 갑니다..^^
    아무쪼록 오늘하루도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래요..!!

  20. 핑구야 날자 2012.06.08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만 벗어나도 이렇게 좋은 곳이 있는데...전 늘 가화도만 간다는...ㅋㅋ

  21. 풀칠아비 2012.06.08 1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문행 전철 아직 타보지 못했네요.
    한번 용문으로 떠나봐야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한 주 마무리 잘하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