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입'에 해당되는 글 3

  1. 2013.10.29 꽈리 (68)
  2. 2013.09.27 가을동산의 밤 (100)
  3. 2012.06.08 나란히, 나란히 (36)
 

꽈리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3.10.29 10:34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남양주시 금곡에 살고있는 사촌 언니네 집,

마당 구석에서 붉은 꽈리를 발견했다.

 

어렸을때 동그랗고 빨간 열매를 많이많이 주무르다

옷핀으로 끝을 쩔러서 안에 들어있던 씨를 모두 빼내고,

입에 넣어 공기를 불어넣고 이로 지그시 누르면

소리가 나는 재미있는 놀이감이었다.

난 꽈리 만들기가 서툴러서 망치기 일쑤였었다.

문득 뛰어나게 잘 만들어서 폼나게 불고 다니던 친구의 얼굴이 스쳐 지나갔다.

 

잠시 추억에 젖게 만드는 꽈리,

우리 아이들은 꽈리 자체를 이해나 하고 있을련지...

스마트 폰으로 모든걸 해결하는 아이들,

엄청난 문화의 차이를 겪으면서 오늘을 살고 있는 우리들이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배나무 안녕~~!  (69) 2013.11.04
11월 1일  (66) 2013.11.01
꽈리  (68) 2013.10.29
모자뜨기  (56) 2013.10.28
가을하늘  (44) 2013.10.25
어머님...  (84) 2013.10.21

가을동산의 밤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3.09.27 09:48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따가운 가을 햇살

밤송이가 크게 입을 벌리고 있다.

꽉 찬 밤들은 있는 힘을 다해서 탈출을 시도한다.

땅으로 땅으로...

 

한송이씩 떨어져 내동댕이쳐지고

겨우 정신을 차려보니

누군가의 손길로 옮겨지고 있다.

그리고 누군가를 위한 먹거리가 될것임을...

 

반짝임을 으스대던 외톨밤도

비좁음을 불편해 했던 밤톨들도

나무와 함께 했을 때가 좋았음을

비로소 크게 느낀다.

 

그렇게 가을 동산은 분주히 밤들이 익어가고 있었다.

 

* 일교차가 큰 9월의 마지막 주말이네요.

건강하고 행복한 가을의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로운 모습의 화환  (119) 2013.10.08
실내화  (88) 2013.10.02
가을동산의 밤  (100) 2013.09.27
추석연휴를 끝내고~~~^^  (46) 2013.09.23
내 생일  (54) 2013.09.16
못통  (48) 2013.09.13

나란히, 나란히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06.08 13:49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우리집 담을 넘어 가지를 펼치고 있는 옆집 뽕나무에서

하나, 둘씩 오디(뽕나무 열매)가 떨어지고 있다.

 

어렸을때 입이 까맣게 되도록 맛있게 먹었던 열매,

땅에 떨어진 오디를 주워서 장난을 시작한다.

 

나란히,

나란히......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항 - 더치 커피  (44) 2012.06.20
황당 사건  (30) 2012.06.09
나란히, 나란히  (36) 2012.06.08
고추장 베어  (38) 2012.06.01
엄나무(음나무)  (4) 2012.05.30
산비둘기  (44) 2012.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