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한국은행이 기준금리3개월 만에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기준금리는 사상 최저치인 1.25%까지 떨어졌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16일 오전 서울 중구 삼성본관 임시본부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이달 기준금리를 현 수준(1.50%)보다 0.25%포인트 낮춘 연 1.25%로 통화정책을 운용하기로 했다. 이는 201711월 기록한 사상최저 기준금리와 같은 수준이다. 한은은 앞서 지난 78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하했고, 이달 금통위에서 3개월 만에 추가인하를 결정했다. 이날 한은의 결정은 주요국 중앙은행의 통화 완화 기조, 대내외 어려운 경제 여건 등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허정인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저물가 고착화에 따른 통화정책 무용론 방어를 위해 한은이 선제적으로 나선 것으로 보인다""분기 중 한차례 인하한다면 굳이 11월로 미루기보다는 앞당겨 인하함으로써 지연에 따른 비용을 축소하기 위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번 인하 결정은 사실상 예견된 바 있어, 시장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보인다. 채권시장 역시 이번 금통위에서 기준금리가 인하될 것이라는 시각이 유력했다. 금융투자협회가 지난 18일 채권 전문가 2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5%가 한은이 이달 기준금리를 인하할 것으로 답했다. 나머지 35%는 기준금리 동결을 예상했다.

 

소수의견, 총재 발언 등을 통해 한은에서도 금리 인하 분위기가 이미 감지됐다. 8월 금통위에서 2명의 금통위원이 `금리 인하` 소수의견을 제시했다. 이주열 한은 총재 역시 지난 8일 한은 국감에서 통화정책 완화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재의 "경기 회복세 지원에 초점을 맞추겠다는 정책 시그널을 밝혀왔다"는 발언 역시 금리인하를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8~9월 물가가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해 저물가 우려가 심화되고 있는 상황 또한 금리인하에 힘을 실었다. 주요국 중앙은행 역시 통화정책 완화기조를 이어가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는 올해 기준금리를 두 번 내렸고, 유럽중앙은행(ECB)제로(0%) 금리 정책을 유지하고 있다. 시장은 10월 금리 인하 결정에 이어 한은이 올해 한 차례 더 기준금리를 낮출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또 이번 금리인하 결정이 `만장일치`일지 `소수의견`일지도 시장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공동락 대신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번 금리 결정은 만장일치가 아닐 것으로 보인다""금융안정 등을 이유로 동결을 주장하는 1명의 소수의견과 0.25%포인트가 아닌 0.50%포인트 인하를 주장하는 1명의 소수의견 개진을 전망한다"고 분석했다.(20191016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은행이 지난 3일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기준금리를 인상하더라도 확장적 통화정책 기조를 유지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한은은 이날 통화신용정책보고서 국회 제출과 함께 기자 설명회를 열어 국내 기준금리 자체는 우리 국내 경제 상황에 맞춰서 통화정책 완화 기조를 유지하는 쪽으로, 즉 성장세를 계속 지원할 수 있는 수준으로 가져간다는 것이 기본 인식이라고 설명했다.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하더라도 유럽중앙은행(ECB)과 일본은행 등이 당분간 통화정책 완화 기조를 지속할 것으로 보여 유동성 긴축 효과가 상당폭 상쇄될 것으로 본 셈이다. 소폭이라도 금리 상승이 이뤄지면 기업과 가계 등 차입 주체 부담이 늘어날 수 있다고 인정하면서도 도미노식 부실화로 연결되지는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대손충당금 등을 봤을때 우리 금융회사들이 손실 흡수력을 어느 정도 갖고 있다고 보고 있다.

  한은은 보고서를 통해 미국이 연내에 정책금리를 높일 가능성은 큰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우리나라를 비롯한 여타 신흥시장국에서 나타난 자금 유출 대응능력 변화를 종합적으로 감안할 때 금융 불안이 확산될 가능성은 높지 않다고 진단했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경상수지, 외화부채 대비 외환보유액 등 신흥시장국 기초경제 여건이 다소 개선된 것도 충격을 줄일 수 있는 요인으로 지목됐다.


  우리나라는 외국인 투자자금 잔액이 지난해 말 7287억달러로 지난번 미국 금리 인상기 시작 시점이었던 2004년 6월 2543억달러에 비해 3배가량 늘어 유출 가능 자금 규모는 훨씬 커졌다. 하지만 경상수지, 재정수지, 외화부채 대비 외환보유액 비율 등 경제지표 측면에서 볼 때 우리나라는 여타 신흥시장국 기초경제 여건보다 나을 뿐 아니라 위기 대응 능력도 갖췄다는 평가다. 다만 최근 국내 채권에 대한 외국인 투자가 크게 줄었다는 점은 주의할 부분이다. 지난 6~9월 중 외국인 국내 채권 보유잔액은 4조1000억원이 줄어들었다.(2015년 11월 3일 매일경제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핑구야 날자 2015.11.04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표대로 할지 기대됩니다

  2. 영도나그네 2015.11.04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좋은 경제 정보들이군요..
    금리는 항상 여러가지 경제현황를 보고 판단해야 할것 같구요..
    잘보고 갑니다..

  3. 에스델 ♥ 2015.11.04 1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하더라도
    확장적 통화기조를 유지하기로 했군요.
    국내 채권에 대한 외국인 투자가 줄어들었다는
    점이 좀 불안합니다.
    즐거운 수요일 보내세요!

  4. 로키. 2015.11.04 1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제가 너무 불안정해서 힘드네요

  5. 도느로 2015.11.04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째됐든 이 불경기가 좀 풀렸으면 좋겠네요.
    돌아다니다보면 발표와는 다르게 영~ 좋지않은 분위기라서..ㅜㅜ

  6. 브라질리언 2015.11.04 1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기에 따라 많이 왔다갔다하니 힘들기는 하네요.~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한국은행은 2015년 3월 12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를 연 2.00%에서 1.75%로 인하 했다. 지난해 8월과 10월에 기준금리를 두 차례 내린데 이어 5개월 만에 0.25% 포인트 추가로 인하한 것이다. 지난해 금리 인하와 정부의 경기 부양책에도 장기적인 경기침체속에서 물가 하락인 디플레이션 우려를 낳을 만큼 경기 회복세가 미약하자 시장의 예상을 깨고 전격적으로 추가 인하의 결정을 내린 것이다.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는 올해 들어 유럽중앙은행이(ECB) 양적완화 정책에 나섰고, 중국과 인도 등 세계 18개국이 기준금리를 내리는 등 자국 경제를 살리기 위해 환율전쟁에 나선 점을 감안하고 이르면 6월 이후로 예상되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에 앞서 기준금리를 내림으로써 금융시장 불안을 최소화하기 위한 포석이라는 분석이다.

 

  하지만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 또한 없지 않다. 지난해 기준금리 인하와 정부의 부동산 규제 완화 이후 가계부채가 급증한 점을 볼때 이번 기준금리 인하 결정이 가계부채 문제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최근 달러 강세 흐름속 원 달러 환율 상승세에 더욱 가속도가 붙으면서 조만간 이뤄질 미국 기준금리 인상과 맞물려 자본 유출 가능성도 있다고 한다. 우리가 경험해 보지 못한 사상 첫 기준금리 1%대 시대, 앞으로 우리 경제가 어떻게 전개될지 지켜볼 일이다. 잔뜩 긴장한 가운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에스델 ♥ 2015.03.13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준 금리가 너무 낮아졌네요.ㅠㅠ
    기준금리 인하 결정이
    가계부채 문제를 더욱 악화시킬수도
    있다는 사실에 걱정이 됩니다.

  3. 카라의 꽃말 2015.03.13 1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리에 대한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오늘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4. 핑구야 날자 2015.03.13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자부담이 덜해져서 다행이네여

  5. 청결원 2015.03.13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준금리정보 잘보고 갑니다.
    알찬 주말 보내시길~~

  6. 도생 2015.03.13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부가 앞장서서 이러한 모양새를 보이는건 우리가 아는 것보다 실제 경기가 엄청 어렵다는 것일 겁니다.
    행복하세요^^

  7. 멜옹이 2015.03.13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리가 1%로 내려갔네요 ㅠㅠ

  8. 낮에도별 2015.03.13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이하로 떨어지다니 ... 긍정적인 효과만 있기를 ㅠㅠ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

  9. 마음노트 2015.03.13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수록 이자가 떨어지는
    재테크가 점점 어려워집니다.

  10. 힐링앤건강 2015.03.13 14: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은행에 돈 넣어놔도 소용이 없네요 ㅎㅎ 이러니 부동산 투자하려 하거나, 돈 넣어도 소용 없으니 장롱에 넣어두게 되죠 ~

  11. 헬로끙이 2015.03.13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 떨어지겠나 했는데 더 떨어지고 마는군요 --;;

  12. 레드불로거 2015.03.13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 수록 살기가 힘들어지는 느낌이네요..앞으로는 좋은 소식만 들렸으면 좋겠어요^^

  13. 도느로 2015.03.13 15: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국 우리도 제로금리를 향해가는 것 같습니다.
    득을 볼 사람도있고 손해를 볼 사람도 있겠네요 ^^

  14. 세상속에서 2015.03.13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준금리 인하 예상했던 일이죠..
    경기가 빨리 회복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5. 릴리밸리 2015.03.13 2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뉴스를 보고 걱정이 앞서더라구요.
    안그래도 어려운 경제라는데 일단 지켜봐야겠습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16. 톡톡 정보 2015.03.13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상처음있는 일이라고 합니다..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나야하는데 말이죠..

  17. 예또보 2015.03.14 0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준금리 인하 정말 사상처음이죠
    잘보고갑니다

  18. 퉁이오 2015.03.15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쪼록 경기가 잘 풀렸으면 합니다.ㅡ

  19. 건강정보 2015.03.15 14: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금금리 1%대라니..ㅠㅠ

  20. 메트라프 2015.03.15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 좋은정책인 반면 온국민이 부채 부자가 되겠어요.

  21. 마니7373 2015.03.16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앞으로 어떤 결과들이 나올지 궁금한데요~
    생소한 분야에 대한 정보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