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연인'에 해당되는 글 4

  1. 2016.04.15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36)
  2. 2015.10.26 안동 하회마을로 가는 가을 풍경 (6)
  3. 2012.09.21 경기도 가평 연인산~~ (16)
  4. 2012.07.13 결혼식을 다녀와서... (26)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짜오기의 미소/문화 산책 | 2016.04.15 10:51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백석

가난한 내가
아름다운 나타샤를 사랑해서
오늘밤은 푹푹 눈이 나린다

나타샤를 사랑은 하고
눈은 푹푹 날리고
나는 혼자 쓸쓸히 앉어 소주(燒酒)를 마신다
소주(燒酒)를 마시며 생각한다
나타샤와 나는
눈이 푹푹 쌓이는 밤 흰 당나귀 타고
산골로 가자 출출이 우는 깊은 산골로 가 마가리에 살자

눈은 푹푹 나리고
나는 나타샤를 생각하고
나타샤가 아니올 리 없다
언제 벌써 내 속에 고조곤히 와 이야기한다
산골로 가는 것은 세상한테 지는 것이 아니다
세상 같은 건 더러워 버리는 것이다

눈은 푹푹 나리고
아름다운 나타샤는 나를 사랑하고
어데서 흰 당나귀도 오늘밤이 좋아서 응앙응앙 울을 것이다


시인 박미산.

서촌 필운대로에 이른 봄부터 서둘러 문학의 향기를 피울 작은 둥지를 마련하기 시작.

벚꽃이 꽃망울을 터뜨릴 즈음 <백석, 흰당나귀> 간판이 걸렸다.

순간, 옛 연인을 만난 것처럼 반가움과 설레임에 잠시 걸음이 멈쳐졌다.

긴 시간 내 마음 속에 잠자고 있었던 시인 백석이 다시 살아났다.

이룰 수 없었던 그의 사랑이 아직까지 애잔함으로 출렁이고 있었다.

눈부시게 봄 꽃이 만발하고,

하얗게 꽃잎이 휘날리더니 어느새 초록빛을 띤 새 잎들이 뽀족뽀족 세상 밖으로 나오고 있다.

백석을 다시 만났다는 기쁨이 이 봄을 더 빛나게 하고 있다.


* 카페 < 백석, 흰당나귀>

서촌 필운대로 (종로구 누하동 260번지)


*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짜오기의 미소 > 문화 산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Keep Wa l k i n g  (14) 2016.06.30
꽃비  (12) 2016.04.29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36) 2016.04.15
날아라, 수만 개의 눈으로  (4) 2016.02.24
사의재  (34) 2015.06.26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10) 2015.05.1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생 2016.04.15 1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까페 사장님께서 백석 시인의 시를 엄청 좋아하시는가 봅니다.
    행복하세요^^

  2. misoyou 2016.04.15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금 잘보내세요 ~~

  3. 비키니짐(VKNY GYM) 2016.04.16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4. ☆Unlimited☆ 2016.04.16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5. Shinny 2016.04.16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6. Getsomeclassic 2016.04.16 2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과 사진 잘보고 갑니다 ^^

  7.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04.17 0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고 가요 ㅎㅎ

  8. 슈나우저 2016.04.17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이네요 ^ ^ 힘찬 월요일이 되시길!

  9. 봉리브르 2016.04.18 0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시 잘 읽고 갑니다.
    새로운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10. 핑구야 날자 2016.04.18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 ~~ 활기찬 월요일 보내세요

  11. 공수래공수거 2016.04.18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시 한편 잘 일고 갑니다^^

  12. 뉴클릭 2016.04.18 1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
    기분 좋은 하루를 보내세요~

  13. 마니7373 2016.04.18 1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내용 잘 보고 갑니다~~
    아름다운 시가 있는 멋진
    공간에서 차한잔의 여유 좋습니다^^

  14. 브랜드미 2016.04.18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시 잘 보고 갑니다.^^
    시 부분에는 완전 문외한 이라 분명 뜻은 있는것 같은데 먼지는 잘 모르겠네요.ㅎ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15. 화들짝 2016.04.18 15: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인을 무척 좋아하는 분이신가 봅니다.^^

  16. 플레이무비 2016.04.18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과 사진 잘 보고갈게요
    저녁 맛있게 드세요~

  17. 멜로요우 2016.04.19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 힐링 하고 갑니다 ㅋ 좋은하루되세요~

  18. 솜다리™ 2016.04.19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카페 이름이... 아는 만큼 뵈는 거군요..^^

안동 하회마을로 가는 가을 풍경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5.10.26 10:33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안동 하회마을로 가는 길,

작은 나룻배에 옹기종기 모여앉아 낙동강 작은 강줄기를 건넜다.

잔잔히 불어오는 강바람을 느낄 즈음 나룻배는 이미 건너편 강기슭에 닿아 있었다. 

 

강변에는 가을이 출렁거리고 있었다. 

아름다운 가을 풍경.

카메라를 돌려가며 사진 찍기에 바빠졌다.

멀리로 가을색을 입고 있는 하회마을

누렇게 익어가는

바람에 날리우는 하얀 갈대무리

그리고 예쁜 연인들......

 

이제 가을은 내가슴 깊숙이로 자리를 잡았다.

 

* 10월 마지막 주가 시작 되었네요.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동 '옥연정사'에서  (22) 2015.10.28
안동하회마을  (12) 2015.10.27
안동 하회마을로 가는 가을 풍경  (6) 2015.10.26
경주 문무대왕릉  (2) 2015.10.23
경주 해장국  (10) 2015.10.22
리마인드 수학여행 - 석굴암  (5) 2015.10.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우기 2015.10.26 1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회에도 가을이 깊어...가네요...
    어제 농암종택이나..군자마을...쪽으로 가보고 싶었는데...
    일단 제천으로만 다녀왔습니다만...
    이번주말에 한번 다시 안동으로 가보고 싶어지네요...

  2. 멜로요우 2015.10.26 2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10월이 지나가네요~ 하회마을도 가을로 물들었네요. 가을이 다가기전에 여행가고싶네요

  3. 핑구야 날자 2015.10.27 0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회마을은 하회탈이 색각납니다

경기도 가평 연인산~~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2.09.21 10:33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금요일,

내일이면 주말이다.

9월도 후반으로 달리고, 정말 세월이 빠르다는 말에 끄덕끄덕...

 

태풍의 뒤를 따라온 가을은 무르익고 있고,

평온한 날씨 속에서 세상은 아름다운 가을 축제를 펼치고 있다.

 

지난주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승안리에 있는 연인산을 다녀왔다.

'사랑과 소망이 이루어 지는 곳'

1,068m의 정상 돌 탑위에 씌여진 말이다.

많은 연인들과 등산객들은 사랑과 소망을 이루기 위해서 이곳을 찾는걸까?

 

긴 산행이었지만,

산길에서 만났던 꽃과 버섯, 풀포기 하나하나에서 작은 행복을 느낄 수 있었다.

 

정상에서 내려다 보면 가슴이 뻥 뚫리는듯한 기분,

말로 표현하기 힘들지만 솟아 오르는 이 기쁨 때문에 산을 찾게 되는것 같다.

아직 연인산엔 이른 가을이었지만,

가을이 깊어갈때 다시한번 찾아오면 좋겠다고 생각하면서 산을 내려왔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백 철암 단풍 군락지~~  (44) 2012.10.09
단정한 코끼리~~~^^  (52) 2012.09.25
경기도 가평 연인산~~  (16) 2012.09.21
원주 화로 다구이~~  (53) 2012.09.12
신남의 추억~~  (46) 2012.09.05
해송 사이로 내려다 본 바다~~  (48) 2012.08.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복돌이^^ 2012.09.21 1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려있는 사과도 꽃들도 참 이쁘네요..^^
    그보다 가평에 연인산이라는 이름의 산이 있는줄 몰랐네요..^^

  2. 초록샘스케치 2012.09.21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인산 자락에도 가을이 무르익는것 같네요.
    코스모스도 예쁘구요...^^

  3. 풀칠아비 2012.09.21 1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스모스가 확실히 가을이 되었음을 알려주네요.
    연인산, 처음 듣습니다. 한번 가봐야겠네요.
    한 주 마무리 잘하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4. 사자비 2012.09.21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소식이 이웃분들에게서 속속들이 들려 오네요. 제철음식부터 산과들의 풍경까지..사진 잘보고 갑니다. 좋은 주말 보내세요

  5. 솜다리™ 2012.09.21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성한 가을이 예감되는 멋진 산행이였겠슴다^^

  6. Zoom-in 2012.09.21 1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빛에 물들어 가는 연인산 잘 보고 갑니다.^^

  7. 와이군 2012.09.21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효 바닥에 사과가 많이 떨어져 있네요 ㅠ.ㅜ
    가을느낌 물씬 납니다~

  8. 화들짝 2012.09.21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때문인지 혼자 가면 안될것 같은 산입니다. ㅎㅎㅎ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결혼식을 다녀와서...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07.13 11:59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지난 토요일,

상암동 KBS 미디어 센터에서 결혼식이 있어서 다녀왔다.

주례 없이 신랑 신부가 각자 성혼 선언문을 낭독하며,

혼인 서약을 하는 이색적인 결혼식...

 

마빡이였던 게그맨 김대범이 사회를 보아서인지 즐거운 분위기 였는데,

사실은 신부 아버지의 요청이었다고 한다.

 

신랑과 신부의 마빡이 춤등 각종 이벤트가 진행 되었고,

마지막으로 만세삼창을 하게 되었다.

신랑, 신부... 신부 아버지는 당신은 노래를 더 잘 부른다고 하면서,

예비부부를 향해 서시더니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다정한 연인이 손에 손을 잡고 걸어 가는길~

길은 험하고 비바람 거세도 서로를 위하여~~♬"

 

가슴 뭉클한 광경에 모두들 축하의 박수를 보냈다.

 

딸을 떠나 보낸다는 슬픈 감정이 아닌,

결혼을 새로운 가정의 탄생이라는 축하의 마당으로 배려하는 진정한 축하속에서,

신랑 신부의 얼굴엔 환한 사랑의 미소가 가득했다.

 

그렇게 요즘 결혼 풍속도는 다양하게 바뀌고 있다는것을 느끼며,

돌아오는 길에 '아름답다'란 단어를 내내 그려 보았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날의 부침개  (24) 2012.07.17
월요일 아침에~~^^*  (34) 2012.07.16
결혼식을 다녀와서...  (26) 2012.07.13
하얀 달  (42) 2012.07.10
살구 수확  (48) 2012.07.09
오디 우유  (50) 2012.07.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풀칠아비 2012.07.13 1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혼식 풍경도 많이 바뀌고 있는 것 같습니다.
    모두가 편하게 행복을 느낄 수 있다면 굳이 틀에 박힌 결혼식을 고집할 필요도 없을 것 같네요.
    그래도 신부 아버지의 노래는 파격인데요. ^^
    한 주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2. 꽃보다미선 2012.07.13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저도 이번에 친구가 결혼해서 결혼식장가는데 ㅎㅎ
    요즘엔 7월에도 결혼을 많이 하는거 같더라구요 ^^

  3. 씩씩맘 2012.07.13 1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주례없이 하는 결혼식 많이 하더군요.
    근데 어른들은 별로 좋게 생각하지 않으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

  4. 스머프s 2012.07.13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형식적인 결혼식 정말 지겹긴 해요. ㅎㅎ

  5. 핑구야 날자 2012.07.13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모습을 보면서 나도 저럴때가 있었는데 하는 생각이 드네요

  6. 블로그토리 2012.07.13 1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무엇이든 즐기려는 여유가 있어야
    될것 같습니다. 멋진 가족이군요.^^

  7. 솔이's 2012.07.13 2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직 해보지않아서 그런지 아직은 기대되는군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8. 유쾌통쾌 2012.07.14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런 결혼식도 기억에 오래오래 남을 듯 하네요..
    보기에 좋아보이는데요^^

  9. 솜다리™ 2012.07.14 0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정말 결혼식이 참 많이 바뀌는 듯 하더라구요..
    주례가 없는 결혼식이라.. 독특했겠내요^^

  10. Hansik's Drink 2012.07.14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너무 행복해보이네요~ ㅎㅎ

  11. 멜옹이 2012.07.14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모르는 분이지만
    두분 행복하게 사셧으면 좋게센요 ㅎ

  12. 근사마 2012.07.14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진 모습입니다^^
    항상저모습처럼 행복하셨으면 좋겠네요^^

  13. 와이군 2012.07.17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혼식 이벤트 재밌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