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알'에 해당되는 글 2

  1. 2014.09.03 알을 품은 봉닭 (37)
  2. 2013.07.05 인고(忍苦) (50)
 

알을 품은 봉닭

서촌애(愛) | 2014.09.03 09:1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지인들과 식사를 마치고 간단히 맥주를 마신다고 들렸던 서촌 골목길 맛집 <봉닭>,

양철 스레트 지붕의 오래된 한옥 이었는데 작으마한 다락방과 옛 모습 그대로인 창문,

미술 작품처럼 느껴졌던 메뉴판과 작은 그림들이 인상에 남는 곳이었다.

 

알을 품은 봉닭,

보이는 그대로 기름에 튀겨진 닭이 잘게 채쳐서 튀겼다는 감자 튀김위에 알을 품고 있는 모습.

사장님의 기발한 아이디어에 탄성과 함께 웃음이 나왔다.

그리고 얼음 가루위에 얹어서 나온 멋스러움이 느껴지던 빙수까지...

 

새롭고 신선한 분위기와 맛을 경험 한것 같다~~^^*

 

 

 

 

 

'서촌애(愛)'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촌 - 캔들 카페에서  (49) 2015.03.19
경복궁 서쪽 서촌 세종마을  (37) 2014.10.23
알을 품은 봉닭  (37) 2014.09.03
지금은 부재중^^  (32) 2014.06.30
작은 화단 멋내기^^  (30) 2014.06.27
climbing  (34) 2014.05.28

인고(忍苦)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3.07.05 14:17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한 여름의 계절을 살기위해서,

오랜 시간동안  끊임없이 노력하고,

인고의 시간들을 지나 하나의 생명으로 탄생하기 위해서 마지막 힘을 쏟고 있는 매미.

삶의 의미를 새롭게 느끼게 한다.

 

* 매미의 한살이는

알-애벌레-성충의 단계로 이어지는데
매미가 여름에 짝짓기를  통해 나무 껍질 등에 알을 낳으면

그 알은 1년동안 나무껍집에서 생활하다가 알에서 깨어나 땅속으로 들어간다.

알에서 깨어난 매미애벌레(유충)는 땅속에서는 나무뿌리의 수액을 섭취하면서

15회 정도 탈피하면서 성장한다.

이렇게 3~7년을 보낸 뒤에 여름이 되면 땅위로 올라와 껍질을 벗고(우화) 성충이 된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군분투  (64) 2013.07.09
아침 달팽이  (48) 2013.07.08
인고(忍苦)  (50) 2013.07.05
호박꽃  (48) 2013.07.04
대이동  (30) 2013.07.03
지게  (50) 2013.0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