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2014년 서울시 공무원 시험 평균 경쟁률 61.3대 1

 

  서울시는 2014년 서울특별시 공무원 임용시험 응시원서 접수결과 2,123명 모집에 130,110명이 응시원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올해 응시원서 접수인원은 전년도 125,984명에 비해 4,126명이 증가하였지만 선발인원이 1,446명에서 2,123명으로 증가해 평균 경쟁률은 전년 87.1대 1보다 하락한 61.3대 1이다.

 

  주요 모집단위별 접수인원과 경쟁률을 보면 보건 9급이 10명 모집에 2,600명이 신청해 260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가장 많은 727명을 뽑는 일반행정 9급에는 75,721명이 지원해 104.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밖에도 일반행정 7급은 71명 모집에 11,724명(165.1대 1), 세무 9급은 158명 모집에 9,145명(57.9대 1), 토목 9급은 90명 모집에 2,492명(27.7대 1), 건축 9급은 20명 모집에 1.256명(62.8대 1), 간호 8급은 100명 모집에 3,141명(31.4대 1)이 응시원서를 제출했다.

 

 

 

응시원서 제출자 분석 및 시험 안내 등

 

  사회적 약자의 공직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하여 실시하는 장애인 구분 모집에는 206명 선발에 2,301명이 신청해 11.2대 1, 저소득층 모집에는 165명 선발에 1,206명이 신청해 7.3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고졸자 구분모집에는 7개 직류 116명 선발에 582명이 신청해 평균 5대 1, 올해 처음 모집하는 시간선택제는 124명 선발에 3,356명이 지원하여 27.1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응시원서 제출자를 연령대별로 보면 20대 68,779명(52.9%), 10대 715명(0.5%), 30대 52,433명(40.3%), 40대 7,267명(5.6%), 50대가 916명(0.7%)이었고 성별로는 남자가 60,304(46.3%), 여자가 69,806(53.7%)이며, 거주지별로는 서울이 30,638명(23.5%), 경기도가 37,203명(28.6%), 인천이 7,024명(5.4%)으로 수도권 거주자가 74,865명(57.5%)이었다.

 

  필기시험은 6월 28일(토) 실시되며 필시시험 격자 발표일은 9월 17일(수)이다. 기타 시험 시행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인재개발원 홈페이지(http://gosi.seoul.go.kr)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서울시는 2010년부터 원서접수 후 철회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원서접수 마감 후 1주일까지인 3월 28일(금) 18시까지 응시생들이 원서접수센터(http://gosi.seoul.go.kr)에서 접수를 철회할 수 있으며 철회하면 응시원서 접수 수수료 전액을 환불 받는다.

 

- 국가직 7급 시험을 준비해온 수험생들 서울시 공무원 시험에 직급 선택 갈등

- 국가직 지역구분 모집의 응시지역 제한 요건은 

  국가직 7급 시험을 준비해 온 수험생들은 서울시 지방공무원시험에서 7급을 선택해야 할지, 선발 인원이 많은 9급을 선택해야 할지 고민이 많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국가직 7, 9급 공채시험 지역구분 모집은 응시하려는 지역에 2011. 1. 1 전 또는 후로 연속해 3개월 이상 주민등록이 돼 있어야 응시 할 수 있다 

1. 국가직 7급 시험 준비생들 서울시 공무원 시험에 직급 선택 갈등

  서울시 7, 9급 공채 원서접수가 지난달 28일 시작되면서 수험생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국가직 7급을 준비해 온 수험생들은 서울시 7, 9급 중 어떤 직급을 선택할지를 놓고 눈치작전을 벌이고 있으며, 9급을 준비해 온 수험생들은 채용 인원 확대에 7급 준비생들이 대거 9급 공채에 몰리는 것을 걱정하고 있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수험생들은 일반적으로 국가직과 지방직 공채 모두 같은 직급을 선택하지만 수험 생활이 길어질수록 채용 인원이 더 많은 직급을 선택하는 경향이 있다.

  ‘2의 국가직이라고 불리는 서울시 공채는 지역구분 모집 없이 타 시, 도 수험생도 응시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9급 일반행정직 547, 7급 일방행정직 129명 등 지난해 선발인원보다 569명 늘어난 1,192명을 채용하면서 어느 해보다 관심이 뜨겁다. 7, 9급 모두 응시원서 접수 기간34일까지로 같고, 필기시험도 611일 같은 날 실시되기 때문에 두 직급 중복 지원은 할 수 없다.

2. 국가직 지역구분 모집, 기준일 전후로 연속해 3개월 이상 주민등록 돼 있어야...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하는 7, 9급 공채 지역별 구분 모집의 거주지 제한요건은 연도별 시험 공고문에 포함돼 있다. 20117, 9급 공채 지역별 구분 모집 응시자는 응시하려는 지역에 201111일 전 또는 후로 연속해 3개월 이상 주민등록이 돼 있어야 응시할 수 있다.

  따라서 등록기준지가 주민등록지와 일치하지 않다면 등록기준지에서는 응시할 수 없다. 다만 서울, 인천, 경기 지역 단위는 주민등록지와 관계없이 누구나 응시할 수 있다. 참고로 7, 9급 공채 수험생들이 시험공고문은 확인하지 않고, 주변인의 말만 듣고 본적지에 원서를 제출해 응시 기회를 박탈당하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으니 수험생은 시험공고문을 반드시 확인하는 것이 좋다. 과거 거주지 제한 규정은 시험 시행 연도 11일 기준 해당 지역에 주민등록이 돼 있으면 응시할 수 있었으나, 2008년부터 연속 3개월 이상 주민등록이 돼야 응시할 수 있도록 강화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