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삼성전기'에 해당되는 글 1

  1. 2017.07.17 '내 주식만 안올라'…대형주 20% 오를때 소형주 5% 찔끔 (6)
 

 

 

 

 

대형주, 상반기 코스피 19% 상승 일등공신

 

 

  사상 최고가 행진을 하는 코스피에서 대형주와 소형주 간 상승률 격차가 극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기관이 주로 투자하는 대형주가 시세를 분출하며 코스피 상승을 이끈 반면 개인투자자들이 목을 매는 중·소형주는 빛을 보지 못했다. 1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시가총액 1100'대형주'의 올해 상승률은 14일 현재 19.86%로 코스피 상승률(19.16%)을 웃돌았다. 그러나 중형주(시총 101300)의 상승률은 12.18%에 그쳤고, 소형주의 상승률은 그보다도 못한 5.23%에 불과했다. 코스피 대형주는 시총 상위 1100위 종목, 중형주는 101300, 소형주는 301위 이하 종목으로 분류했다. 대우조선해양과 STX 등 거래가 정지된 종목은 제외했다.

 

 

  대형주 중 가장 많이 오른 종목은 삼성전기로 작년 말 5800원에서 104천원으로 104.72%나 올랐다. 삼성바이오로직스(76.16%), LG이노텍(73.08%), 한국금융지주(72.32%), 삼성SDI(66.06%) 등 종목도 60% 넘는 성과를 냈다. 시총 1위 삼성전자는 올해 40.7% 올랐고, 2SK하이닉스의 상승률은 59.06%에 달했다. 대형주 100개 종목 중에 주가가 하락한 종목은 20에 그쳤다. 포스코대우(-15.56%)의 낙폭이 가장 컸고, 한국항공우주(-14.03%), 금호석유(-10.73%) 등이 뒤를 이었다. 중형주 200개 종목 중에선 134개가 상승하고 66개가 하락했다. 상승률은 일진머티리얼즈(165.23%)가 가장 높았다. 하락한 종목 중에는 대한전선의 낙폭이 27.22%로 가장 컸다. 562소형주 중에선 282개가 올랐고 275개가 내렸다. 5개 종목은 보합이었다.

 

 

  소형주 중에서는 SK증권우(207.01%), 신원우(201.02%)처럼 수익률이 200%를 훌쩍 넘어선 종목도 있지만, 반대로 성문전자(-79.07%), 우리들휴브레인(-78.72%), 한창(-73.90%) 등 주가가 5분의 1토막으로 쪼그라든 사례도 있다. 윤지호 이베스트투자증권 리서치본부장은 "코스피가 최근 급등했지만, 실적보다 아직 많이 오르지 않았다""주가수익비율(PER)이나 주가순자산비율(PBR) 등을 따져 보면 대형 종목들이 아직 덜 올라 외국인과 기관들이 대형 종목으로 쏠리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개인투자자 중에는 한 달에 100% 이상 수익률을 노리다가 '쪽박'을 차는 사례가 비일비재하다""실적이 좋은 우량주 한 종목을 장기 보유하는 것이 안정적인 수익을 내는 데 유리한 경우가 많다"고 조언했다.(2017716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느로 2017.07.17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 자체가 진리 그 자체네요 ^^
    이 좋은 장에서도 개미의 재미는 좀 덜한 이유가 있군요.

  2. 에스델 ♥ 2017.07.17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형주와 소형주간의 상승률 격차가 극심하군요.
    개인투자자들이 많이 힘들것 같습니다.

  3. 버블프라이스 2017.07.18 0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주식과 관련된 피가되고 살이되는 정보!
    꼼꼼히 읽고 갑니다. 주식하는 친구한태 공유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