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의정부·고양·남양주 등 비싼 서울을 떠난 전세난민들이 많이 몰리는 수도권 북부 대표 도시 3곳에 올 상반기에만 새 아파트 1만6000가구가 쏟아진다. 작년 말부터 불거진 분양시장 침체 염려에도 수요가 꾸준하고 서울과 접근성이 더 좋아지는 교통 호재가 잇따르는 만큼 대형 건설사들이 주로 1000가구 넘는 대단지를 내놓으며 출사표를 내는 것이다. 지난달 29일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오는 6월까지 의정부·고양·남양주시에서 분양 일정을 잡은 단지는 13곳 1만6732가구에 달한다. 고양시가 8443가구로 가장 많고 남양주와 의정부가 각각 4146가구, 4143가구다. 이 세 곳에서 나오는 물량은 작년 같은 기간 공급된 1만2638가구보다 32%나 많을 뿐 아니라 올해 상반기 수도권 북부에서 나오는 전체 물량 1만8930가구 중 88.3%를 차지한다. 사실상 수도권 북부 분양 물량 대부분이 나오는 셈이다.

  여전히 값이 고공행진 중인 서울 전셋집 대안으로 꼽히는 지역이라는게 공통점이다. KB국민은행에 따르면 현재 서울 강북3구(노원·강북·도봉구) 3.3㎡당 평균 아파트 전세금은 1086만원으로 지난해 6월 의정부에서 800만원대에 분양한 '민락2지구 호반베르디움3차'보다 더 비싸다. 최근 수도권 북부권 교통망이 꾸준히 확충되는 것도 주목된다. 의정부는 지난해 서울외곽순환도로 호원IC 개통으로 서울 접근성이 좋아졌다. 여기에 향후 서울 지하철7호선과 의정부GTX 개통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고양시는 2023년 GTX킨텍스~삼성 노선 건설 사업이 끝나면 킨텍스역에서 삼성역까지 20분대에 닿을 수 있을 전망이다. 남양주는 2022년 완공 예정인 지하철 8호선 연장선 별내선과 4호선 연장 구간 진접선 수혜 지역으로 꼽힌다. 지난해 11월 1000가구에 달했던 남양주 미분양 아파트는 지난 1월에는 603가구로 떨어졌고, 고양시도 작년 12월 1178가구에서 1월 1068가구로 감소세로 전환됐다. 이런 이점에 맞춰 대우건설과 GS건설 등 대형사들이 잇따라 세 곳에 상반기 분양 물량을 쏟아낸다.

  롯데건설은 이달 중 의정부 호원동에 '의정부 롯데캐슬 골드파크'를 선보인다. 같은 의정부 민락2지구 B-13블록에서는 우미건설이 '의정부 민락2지구 우미린'을 4월에 분양한다. 고양시에서는 대우건설이 이달 탄현동에서 '일산 에듀포레 푸르지오' 청약에 나선다. 고양시 장항동 한류월드에는 GS건설·포스코건설·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이달 중 최고 49층, 2194가구 규모 랜드마크급 단지인 '킨텍스역 원시티'를 선보일 예정이다. 남양주시에서는 6월 현대엔지니어링이 진건읍 진건지구에 짓는 '남양주 다산 진건 힐스테이트' 1283가구와 유승종합건설이 진건지구 C1블록에 공급하는 '다산신도시 유승한내들 2차' 316가구가 나온다.(2016년 3월 1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 별내선! 암사동에서 별내신도시를, 진접선! 당고개역에서 진접오남택지개발지구를 잇는다.

  경기 동북부지역 거주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지하철 건설공사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경기도8호선 연장인 별내선4호선 연장인 진접선의 건설계획에 대하여 발표하였다. 별내선과 진접선이 건설되면 남양주 구리 등 동북부지역 주민들이 서울 강남으로 이동하기가 한층 더 편리해진다. 별내선과 진접선의 건설계획에 대해서 알아보자.

1. 별내선 11.37, 총사업비 7,988억 원 투입

  경기도는 서울 강동구 암사동에서 경기 구리시와 남양주시로 이어지는 지하철 8호선 연장 노선 별내선2014년 착공한다. 암사동에서 남양주 별내신도시를 잇는 별내선은 총 연장 11.37km에 이르는 광역철도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7988억 원으로 경기도가 직접 건설한다.

  경기도는 다음 달 말까지 기본계획을 마련한 뒤 2012년 실시설계, 2014년 공사를 착공하여 2017년에 완공할 예정이다. 별내선이 완공되면 경기 북부지역에서 도심을 거치지 않고 서울 강남까지 직접 갈 수 있다.

2. 진접선 14.54, 총사업비 11,938억 원 투입

  이와 함께 지하철 4호선 연장 전철인 진접선도 빠르면 2015년 공사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진접선은 올해 2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포함내년에 타당성 조사와 기본계획 수립이 함께 시작된다. 타당성 조사 등이 순조롭게 진행되면 2013년 실시설계를 거쳐 2015년에 공사가 시작될 예정이다.

  진접선은 지하철 4호선 당고개역에서 남양주시 별내신도시를 거쳐 진접 오남택지개발지구에 이르는 14.54km 구간의 연장 전철이다. 18m²(54000) 규모의 창동차량기지는 남양주로 옮겨지게 된다. 경기도와 남양주시, 서울시와 노원구가 함께 추진하는 광역철도사업으로 11938억 원이 투입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