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동고동락'에 해당되는 글 2

  1. 2012.11.01 11월 1일 아침~~^^ (48)
  2. 2012.09.10 월요일 아침의 다짐~~^^* (41)
 

11월 1일 아침~~^^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11.01 09:56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2012년 11월 1일,

차가운 아침공기가 가을 기운을 밀어내고, 겨울을 당기는듯 하다.

방송에서는 초겨울 기온이라는 뉴스를 내 보내고...

그렇게 가을은 서서히 10월과 함께 막을 내리는가 보다.

 

유난히 무더웠던 여름의 뒤를 이었던 금년 가을은,

세상을 아름다운 색상으로 곱게 물들이면서,

제법 길고 평온하게 우리곁을 지켰다는 생각을 해 본다.

 

11월 한달은 그렇게

보내는 가을과 다가서는 겨울이 함께 공존하면서,

우리들과 함께 동고동락 할 것이다.

어느새 따뜻함이 필요가 된 지금순간,

계절이 바뀌어가는 신비한 자연의 순리가 크게 느껴진다.

 

* 건강한 11월이 되시기 바랍니다~~^^ *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 따기~~^^  (50) 2012.11.05
친구  (68) 2012.11.02
11월 1일 아침~~^^  (48) 2012.11.01
시월의 마지막 월요일~~^^  (48) 2012.10.29
감~~^^  (58) 2012.10.25
무엇일까요?  (54) 2012.10.23

월요일 아침의 다짐~~^^*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09.10 10:1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심은 기억이 없는데

나팔꽃이 활짝 인사를 하고 있는 아침,

어느새 나팔꽃 줄기가 살구나무를 타고 넝쿨을 이루고 있었다.

참 신기하다는 생각뿐......

 

조금 무심한듯한 나를 향한

예쁜 꽃의 미소를 보는 기쁨이란

또하나의 활력임을 생각해 보았다.

 

스멀스멀 생기는 미안함에

물뿌리개에 물을 담고,

꽃들에게 물을 주기 시작했다.

 

긴 여름의 열기를 함께 이기며 동고동락했을 애뜻함이 비로소 간절하게 느껴져 왔다.

세상에 펼쳐져 있는 가을의 계절을

아름답게 함께 즐기며 가자고 미소를 지으며 속삭였다.

 

내 가까이에 있는 주변에 감사하는 내가 되자고,

월요일 아침에 다짐해 본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어르신 이야기~~  (40) 2012.09.14
그림 그리기~~~^^  (58) 2012.09.11
월요일 아침의 다짐~~^^*  (41) 2012.09.10
가을이다~~^^*  (36) 2012.09.06
비 내리는 아침에~~  (38) 2012.09.04
'옥인길 26'의 안내문~~  (42) 2012.0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