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다육이'에 해당되는 글 2

  1. 2013.04.18 감사 (68)
  2. 2013.04.08 감사합니다 (76)
 

감사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3.04.18 09:40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큰시누이가 다녀가고 며칠 뒤 택배가 도착했다.

예쁜 다육이들이 꽁꽁 포장이 되어 박스안에 들어 있었다.

큰 시누이가 전에 선물한 다육이를 받고 내가 너무 좋아 했던가 보다~^^;

 

감사와 부담을 느끼는 나에게

초보가 기를만한 것을 주문해서 보내준 거라며 위로를 전했다.

갑자기 우리집에 많은 다육이들이 예쁘게 자리를 잡게 되었다.

곧 이름표를 만들어서 꽂아주고,

하루에 한번씩 꼭 이름을 불러줘야 겠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어느날인가 텔레비젼에서 봤던

전 대한적십자 총재를 지내셨던 한완상 총재님의 일화가 생각났다.

그 내용은

서울 대학교 학생시절,

존경하는 스승님의 가방을 들고 택시를 타고 가게 되었는데,

택시에서 내릴 때 자신의 가방만 들고 내리게 되었다.

음식점에서 식사를 마치고서야 가방을 잃어버린 사실을 알게 되었지만 가방을 찾을 수는 없었다.

그리고 일주일이 지난 다음,

스승님은 주유소에 버려졌다가 다시 돌아온 그 가방을 들고 와서

덕분에 골치아팠던 일에서 벗어나 일주일을 편하게 쉴 수 있었다며,

오히려 자신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건냈다.

그 가방 속에는 각국 스포츠 대사들의 편지글이 들어 있었고,

일일이 답장을 써야만 했었다고 했다.

죄송스런 마음에 가방이 정말 좋아 보인다며 어루만지자,

스승님은 그럼 가방속에 있는 서류를 빼놓고 가방을 가지라고 말씀하셨다.

당황하며 어리둥절하고 있는 자신에게,

스승님은 돌아서서 웃으시며 한마디 건네셨다.

"앞으로는 남의 물건이 좋다고 말해서는 안되네. 그건 그것을 달라고 하는 얘기나 마찬 가지라네."

이젠 백발이 되신 한완상 총재님,

살아가면서 스승님의 속 깊은 가르침의 모습을 결코 잊은적이 없다고 하셨다.

 

큰 시누이의 마음에 다시한번 깊은 감사를 전하고 싶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피는 봄  (62) 2013.04.22
표고버섯  (54) 2013.04.20
감사  (68) 2013.04.18
'쇼생크 탈출' 그리고 우리들의 봄날~^^  (72) 2013.04.12
우리 어머님  (78) 2013.04.11
똑똑~~  (80) 2013.04.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어듀이트 2013.04.18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3. Hansik's Drink 2013.04.18 1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기분좋은 선물이네요~ ^^
    즐거운 하루를 보내세요~

  4. 글마 2013.04.18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와.. 좋은 녀석들!
    귀엽네요~

  5. +요롱이+ 2013.04.18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분좋아지는 선물이로군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6. 유쾌한상상 2013.04.18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이? 처음 들어봐요. 선인장 종류 같기도 한데....ㅋ

  7. 단버리 2013.04.18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이라고는 처음 알았네요.ㅎ
    오늘도 해복하세요~

  8. 신선함! 2013.04.18 1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선물이네요 ㅎㅎ
    멋진 하루를 보내셔요!!

  9. 톡톡 정보 2013.04.18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이들이 정말 귀엽네요. 좋은 말씀도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10. the브라우니 2013.04.18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기치 않은 택배선물은 정말 기분이 좋은것 같아요 ~ 좋으셨겠어요 ^^

  11. 건강정보 2013.04.18 1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육 식물 이렇게 귀엽다니...갑자기 저도 키워보고 싶은 마음이....^^
    너무 좋은 선물 받으셨네요..ㅎㅎ

  12. 반이. 2013.04.18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쁜 다육이들이네요^^

  13. 꿈다람쥐 2013.04.18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물 받으신거 축하드려요..ㅎ
    좋으시겠어요..ㅎㅎ

  14. by아자 2013.04.18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다육이 열심히 키우고 있어요 ㅎㅎㅎ

  15. 괴도별성 2013.04.18 2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뻐요. 이런거 잘 키우는분들 부러워요 ㅎㅎㅎ

  16. 서있는여자 2013.04.18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날의 다육이 싱그럽네요 하나 분양받아야겠어요 ㅎㅎㅎ

  17. miN`s 2013.04.18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저런거 키우기 힘들던데..ㅎㅎ

  18. 알숑규 2013.04.19 0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네요. 저도 작은 화분 하나를 사려고 알아보는 중인데 여러모로 마음이 설렙니다.

  19. 금정산 2013.04.19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집안에 봄기운이 가득할 것 같습니다. ㅎㅎ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 Healing_life 2013.04.19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다육이 키우는 분들 많으신 것 같던데, 화분만으로도 집안에 봄기운이 가득하게 느껴지더군요.
    즐거운 금요일 보내시기 바랍니다. ^^

  21. landbank 2013.04.19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지네요 ㅎ
    다육이 봄기운이 넘쳐납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짜오기의 미소/문화 산책 | 2013.04.08 09:43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감사합니다.

오늘 아침에 나는 용서했습니다.

그래서 지금 편안합니다.

나 스스로에게 칭찬할 수 있게 되어서,

그래서 또 행복합니다.>

 

용서하므로써 얻게 되는 마음의 평화와 행복은

우리 각자의 선택인것 같다.

4월도 중반을 향해서 달리는 시간,

싸늘함을 느끼게 하는 날씨지만

마당에선 살구꽃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다육이에 관심을 보이기 시작한 내게

다육이 전문가 수준인 제천에 사는 큰시누이가 다육이를 선물했다.

초보가 기르기 쉬운 것이라고...

아기자기한 화분에 심어진채 우리집으로 온 예쁜 다육이들,

잘 키워 봐야겠다.

그들에게서 나는 또하나의 행복을 만날 것 같은 예감이 든다~~^^*

 

* 힘들게 봄이 오고있는 시간,

건강하고 행복한 한 주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문화 산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을 우리다  (42) 2013.05.06
봄빛 나라  (86) 2013.04.09
감사합니다  (76) 2013.04.08
외국인 주식 투자자들 한국주식시장 탈출 러시  (46) 2013.04.06
봄이 오는 아침에~~  (78) 2013.04.05
사회복지직 공무원 근무환경 개선  (74) 2013.04.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머니야 머니야 2013.04.08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입니당~! 저도 공감하구요^^ 즐거운 한주간 되세요~~

  3. 그레이트 한 2013.04.08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관심이 있는 다육이...ㅎㅎㅎ 그러나
    먹는 것이 더 좋더라구요^^ㅋ

  4. 유쾌한상상 2013.04.08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짧지만 따듯한 글 잘 봤습니다.
    남은 오후도 행복하게 보내세요. ^^

  5. Zoom-in 2013.04.08 1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서하고 난 다음의 마음빛깔이 저 파란 하늘같을까요^^

  6. 핑구야 날자 2013.04.08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할 줄 아는 사람에게 감사할일이 더 많이 생긴다죠

  7. 어듀이트 2013.04.08 1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하고 즐거운 일만 가득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8. 린미 2013.04.08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감사하다는 맘이 중요한것 같아요^^

  9. 단버리 2013.04.08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글 잘 보고 가네요~
    편안한 오후 되시길 바래요~

  10. 도느로 2013.04.08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늘 감사한 마음으로 살려고 노력중입니다. ^^
    좋은 글과 다육이 사진 잘 보고갑니다. ^^

  11. *저녁노을* 2013.04.08 1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봄이군요.

    늘 감사하며 살아야지요.ㅎㅎ

  12. by아자 2013.04.08 2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과 사진 감사합니다^^*

  13. 꿈다람쥐 2013.04.08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감사하는 마음이 좋은 것 같습니다.ㅎ

  14. 서있는여자 2013.04.08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귀 잘읽고갑니다 다육이 봄이랑 잘 어울리네요^ ^

  15. 반이. 2013.04.08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게 되네요..ㅎㅎ

  16. :-)) 2013.04.09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벗꽃이 정말 예쁘네요~

  17. miN`s 2013.04.09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감사합니다.
    즐거운 한주되세요^^

  18. 알숑규 2013.04.09 0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모로 생각이 많아 지는 글입니다.
    이번 한 주 좋은 시간 되세요.

  19. 금정산 2013.04.09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세상은 마음먹기라고 하는 것 같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0. 하 누리 2013.04.09 16: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락가락하는 날씨네요, 잘 지내셨죠..
    꽃이 활짝 폈어요.
    무엇을 용서하셨는지 이해가 잘 안가네요 ㅎㅋ
    남은 오후 시간도 즐거운 나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21. 영도나그네 2013.04.09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감사한 마음을 가지면 자신이 행복해 지는 것 같습니다..
    선물로 받은 다육이가 잘자라서 이쁜꽃을 피우기를 기대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