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농사'에 해당되는 글 3

  1. 2017.08.03 영월 찰옥수수 (12)
  2. 2015.09.14 기형인 걸까? (10)
  3. 2012.07.09 살구 수확 (48)
 

영월 찰옥수수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7.08.03 11:19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택배가 도착했다.

강원도 영월에 살고있는 시외삼촌께서 보내주신 찰옥수수.

반가움에 자루를 열어보니 뜨거운 열기가 느껴졌다.

바로 옥수수 껍질을 벗기고 1시간 정도 삶았다.

맛있는 찰옥수수였다.

땀흘려 농사 짓고 조카를 위해 보내주신 정겨운 마음에 깊은 감동이 밀려왔다.

은퇴후 신앙 생활과 작은 농장을 운영하며 멋지게 살고 계시는 외삼촌부부.

몇년전엔 위암수술을 받는 어려움도 겪으셨지만,

오히려 힘과 용기가 되는 말씀으로 우리를 위로해 주신다.

늘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살아가는 모습은 우리들의 귀감이 된다.

시외삼촌, 외숙모께 감사를 드리며,

지금처럼 건강한 모습으로 오래오래 함께 하시기를 기도 드린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봉도 "풍류마을" 팬션을 다녀오다.  (0) 2018.06.20
살랑살랑 가을이~~  (8) 2017.08.29
영월 찰옥수수  (12) 2017.08.03
깊어가는 여름  (10) 2017.08.02
무더운 여름날  (10) 2017.07.25
살구 두알  (6) 2017.07.21

기형인 걸까?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5.09.14 09:12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금년엔 감자 농사가 엉망이라서 부쳐주지도 못하겠다."

매년 감자를 얻어 먹었던 지인이 얼마전 카톡으로 보내온 사진. 

감자 대부분이 이런 모양새이고 그나마 제대로 되지 않았다고 울상을 지었다.

전문으로 농사를 짓지는 않지만 매년 농산물을 나눠줘서 감사하게 먹었었는데......

 

기형인 걸까?

 

* 가을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월요일 아침입니다.

즐겁고 행복한 한주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떤 결혼식  (4) 2015.09.23
청춘은 가장 뜨거울 때 꽃이 핀다  (11) 2015.09.21
기형인 걸까?  (10) 2015.09.14
돈꽃바구니  (19) 2015.09.11
표고버섯  (11) 2015.09.10
햇땅콩 삶기  (41) 2015.09.08

살구 수확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07.09 09:57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살구 수확을 했다.

작년엔 살구가 제대로 익기도 전에 비가 많이 와서,

살구끝이 갈라지고 맛이 별로 였었다.

 

금년엔 살구 양은 작년보다 훨씬 작았지만,

일조량이 충분해서인지 색깔도 예쁘고, 맛도 좋은것 같다.

 

남편은 고개가 제대로 숙여지지 않는다고 하면서도,

열심히 수확하는 기쁨을 만끽하며 즐거워 했다.

 

제법 많은 살구가 쌓였고,

여러 봉지에 나누어 담아서 우리 이층집과 주변 이웃들에게 나누어 주고,

일부는 살구주도 담았다.

그렇게 금년 살구 농사(?)는 종결 되었다~~^^*

 

즐겁게 한 주간 시작 하세요~!

 

 

 

 

주먹만한 크기의 살구~~~^^;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결혼식을 다녀와서...  (26) 2012.07.13
하얀 달  (42) 2012.07.10
살구 수확  (48) 2012.07.09
오디 우유  (50) 2012.07.04
성공의 정의  (38) 2012.07.02
동생 생일상~^^;;  (44) 2012.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