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공항철도'에 해당되는 글 3

  1. 2019.06.30 하반기 예정된 지역 이슈 살펴보니…
  2. 2015.11.11 베트남으로~~ (8)
  3. 2012.12.18 < 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 > (40)
 

 

 

김포도시철도 개통·서울 강동 1만여세대 입주 등 굵직한 소식 많아

 

올해 하반기에는 얼어붙은 부동산 시장에 온기를 더할 굵직한 호재들이 지역 곳곳에서 모습을 드러낸다. 작년 개통 예정이었다가 미뤄졌던 김포도시철도가 드디어 운행에 나설 예정이며, 1만여 세대의 대규모 입주 물량으로 서울 강동구 일대는 당분간 전세가 하향세가 이어질 전망이다.

 

김포도시철도 착공 6년여 만에 개통

 

지난 2014년 착공에 들어간 김포도시철도가 오는 7월 말 개통된다. 이는 김포한강신도시~김포원도심~김포공항역을 잇는 총 23.67km의 노선으로 정거장 10개소와 차량기지 1개소가 건설된다. 출퇴근 시간에는 3분 간격, 평상시에는 6~9분 간격으로 운행될 예정이며 김포공항역에서 서울지하철 5·9호선, 공항철도와 환승이 가능하다.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착공

 

광주시 전역을 순환하는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가 오는 8월 말 착공에 들어가 2023년 개통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광역교통위원회는 지난 619일 광주도시철도 2호선 건설사업의 1단계 사업계획을 승인했다. 광주도시철도 2호선은 총길이 41.8로 올해 1단계 착공을 시작으로 3단계에 걸쳐 순차적으로 건설된다.

 

신안산선 복선전철 착공

 

신안산선 복선전철 사업이 하반기 중 착공에 들어간다. 신안산선 복선전철은 경기 시흥·안산과 서울 여의도를 연결하는 44.6km의 철도도선으로, 총사업비만 33465억원에 달한다. 빠르면 오는 8월 착공에 들어가 2024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신안산선이 개통되면 안산에서 여의도까지의 이동시간이 30분대로 짧아져 수도권 서남부 지역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지하철 6호선 연장 신내역 개통

 

오는 12월 지하철 6호선 연장선 신내역이 개통된다. 6호선 신내역이 개통되면 기존 경춘선과 환승되어 구리 갈매지구와 남양주 별내지구 거주자들의 도심 이동이 한결 수월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평택 고덕국제신도시 아파트 첫 입주

 

수도권 2기 신도시인 고덕국제신도시에서 첫 입주가 시작된다. 6월 말 평택고덕파라곤(752세대)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총 3248세대가 입주하게 된다. 고덕국제신도시는 경기도 평택시 서정동·고덕면·장당동 일원에 13.4규모로 조성되며 주택 56700세대가 공급된다.

 

서울 강동구 일대 아파트 릴레이입주

 

올 하반기 서울 강동구에서 1만여 세대 규모의 역대급 아파트 입주물량이 쏟아진다. 명일동 래미안명일역솔베뉴(1900세대, 7)를 시작으로 고덕동 고덕그라시움(4932세대, 9), 암사동 힐스테이트암사(460세대, 11), 상일동 고덕센트럴아이파크(1745세대, 12), 고덕롯데캐슬베네루체(1859세대, 12)등이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입주에 들어간다.

 

현대차 글로벌비즈니스센터착공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일대 들어서는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가 올 하반기 착공에 들어갈 전망이다. 서울시는 지난 5월 제5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어 강남구 일대 제교류복합지구 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과 현대차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을 수정·가결했다. 현대차 GBC는 총 연면적 926000의 옛 한전부지에 105층 초고층 빌딩으로 관광 숙박시설, 전시·컨벤션 시설, 공연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용산공원 기본설계 및 공원조성계획 공식 발표

 

용산 미군기지를 국가공원으로 만드는 용산공원 기본설계 및 공원조성계획이 오는 4분기 중에 공식 발표되고 공론화 절차에 들어간다. 하지만 여론 수렴 과정 후에도 기지 완전철수 및 부지반환, 지질 및 환경조사와 비용분담 논의 과정 등이 남아 있어 실제 개장까지는 10년 안팎의 상당시간이 걸릴 전망이다.(2019630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베트남으로~~

짜오기의 미소/세상 속으로 | 2015.11.11 08:28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여행을 떠난다는 설레임보다 웬지모를 막연함을 안고,

공항철도를 타고 도착한 인천 국제공항은 많은 사람들로 붐볐다.

지방에서 올라온 친구들이 먼저 도착해서 기다리고 있었다.

오랜시간 동안 만남을 이어오는 남편의 옛친구 들이었다.

출발 2시간 전에 도착 했음에도 출국 수속은 기다림의 연속,

결국 우리는 출발시간 1시간 30여분이 지난 후에 베트남 비행기에 올랐다.

전산장애라는 소식은 전해 들었지만, 여러 생각을 하게했다.

자주 가는 해외여행은 아니지만 이런 오버타임은 처음인것 같았다.

 

4시간 30분후에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에 도착.

우리나라와 시차가 2시간, 베트남 시간으로 오후 3시였다.

가이드 미팅을 하고 공항 2층 음식점에서 쌀국수를 먹었다.

쌀국수와 김치맛은 괜찮은 편이었다.

 

일본이 건설했다는 노이바이 공항은 깔끔했고, 복잡하지 않아서 좋았다.

건기로 들어선 베트남은 생각보다 무덥지 않아서 다행이었다.

출발할 때의 복잡했던 생각들을 떨쳐버리고,

베트남이라는 새로운 세상속으로 발을 내딛었다~^^*

 

 

 

 

 

 

 

 

'짜오기의 미소 > 세상 속으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트남 하롱베이  (8) 2015.11.16
베트남 하노이 구시가지  (10) 2015.11.12
베트남으로~~  (8) 2015.11.11
안동 도산서원  (8) 2015.11.03
안동댐 월영교  (8) 2015.11.02
안동 부용대  (12) 2015.10.2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행복생활 2015.11.11 1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떠나고 싶어지네요 ㅎㅎ
    기분 좋은 하루를 보내셔요~

  2. 에스델 ♥ 2015.11.11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트남여행기 기대됩니다.^^
    건기라 덥지 않아서 여행하기
    좋을것 같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3. 도느로 2015.11.11 1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 먼 여행을 떠나셨군요 ^^
    재미있는 여행기 기대할게요~~ ㅎㅎ

  4. 영도나그네 2015.11.11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베트남으로 부부동반 해외여행을 떠나시는 군요..
    좋은 곳 많이 여행하시기 바라면서
    앞으로 베트남 여행기가 기대된답니다..

< 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 >

짜오기의 미소/문화 산책 | 2012.12.18 09:47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미국에서 손님이 왔다.

대학에 다니고 있는 조카가 한국을 다녀간지 7년만에 다시 온다고 했다.

서울역에서 공항철도를 타고 인천공항으로 마중을 가는 시간,

정말 오랜만에 책을 읽기 시작했다.

금년엔 여러가지로 분주했음을 핑계로 거의 책을 손에 잡지 못했음이

제일 큰 후회중에 하나였다.

 

<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 >위지안교수가 서른의 나이에 인생 절정기에 올랐고,

뒤어어 암선고를 받고 세상을 떠나기 전,

블로그등에 실었던 글들을 모아서 살아가야 하는 이유를 전했다.

부지런히 앞만보고 달렸던 만큼 찾아온 시련의 깊이는 컸지만,

사랑하는 남편과 아들, 가족들, 그리고 세상앞에서,

유쾌하게 마지막 그날까지 내 삶을 즐기자고 마음을 먹고 큰 고통속에서 자신의 글들을 전했다.

 

아직 끝까지 다 읽지는 못했지만,

그녀의 글을 통해 건강하게 살고있는 나자신에 감사하며,

마지막 순간에 깨우치는 삶의 많은 이유와 방법들을 깊게 생각해 봤다.

 

"뭔가를 이루기 위해 전속력으로 달리는 것보다,

곁에 있는 이의 손을 한 번 더 잡아보는 것이

훨씬 값진 일이라는 것을."

 

"사랑은 나중에 하는 게 아니라 지금 하는 것이었다.

살아 있는 지금 이 순간에."

 

"정성이란 거창한 이벤트가 아니라

매일매일 지속되는 사소함에 있다는 것을

그때까지 나는 알지 못했다."

 

 

 

 

 

'짜오기의 미소 > 문화 산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이테  (56) 2012.12.28
공자와 아이의 대화  (34) 2012.12.20
< 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 >  (40) 2012.12.18
12월의 엽서  (60) 2012.12.14
쥐와 마법사 할아버지  (40) 2012.12.11
제5회 전국 이북도민 통일미술 서예대전  (44) 2012.11.2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롱이+ 2012.12.18 1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과 사진 너무 잘 보고 갑니다^^
    아무쪼록 평안한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2. 복돌이 2012.12.18 1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깊이 다시한번 생각해 보게 되네요...
    지금 살아가는 모습에 대해서요~~ ^^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아레아디 2012.12.18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즐건 하루 되세요`

  4. 진율 2012.12.18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감사드려요~!
    항상 감사하고 살아야 하는데..
    간사한 마음이 주체를 못하네요~!

  5. 꽃보다미선 2012.12.18 1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범사에 감사해야하는데 말이에요.
    머리로는 이해하지만 실천으로 옮기기에는 너무 어렵네요. ^^;

  6. 핑구야 날자 2012.12.18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척이나 반가우셨겠어요...오늘이 참 중요하죠, 그래서 큰 맘 먹고 내달에 미국에 간답니다.

  7. 풀칠아비 2012.12.18 1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주위에 있는 모든 것들에 감사하는 하루를 보내야겠네요.
    그 책 한번 읽어봐야겠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8. 마니팜 2012.12.18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을 돌아보게 하는 좋은 글 보고 갑니다
    쉬어가는 삶이 뛰어가는 삶보다 나아 보입니다

  9. 2012.12.18 1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리뷰인 2012.12.18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정말 어려운거 같아요
    잘 읽고 갑니다.

  11. 어듀이트 2012.12.18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즐건 하루 되시길 바래요~

  12. Zoom-in 2012.12.18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과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13. 단버리 2012.12.18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온한 오후 되셨으면 합니다^^

  14. 앙큼님 2012.12.18 2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보내세요~ ^^

  15. miN`s 2012.12.18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16. 해피 매니저 2012.12.18 2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 읽어보고 갑니다
    좋은밤 되세요

  17. 별이~ 2012.12.19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나도 잘보고갑니다^^
    오늘 하루도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꿈 꾸세요^^

  18. *저녁노을* 2012.12.19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가요.
    행복한 날 되세요

  19. 아레아디 2012.12.19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너무 잘 보고 가요~
    즐건 하루되시길 바래요~

  20. 반이. 2012.12.19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위지안님의 책 가슴 적적하게 읽었던 기억이 나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