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철원군'에 해당되는 글 1

  1. 2018.08.18 통일경제특구 예정지 가보니
 

 

 

 

 

접경지 부동산가격 4월부터 이미 상승세

아파트보다는 토지 선호10년이상 길게 보고 투자를

 

 

  문재인정부 첫 남북정상회담으로 한 차례 들썩였던 경기 파주시, 강원 철원군 등 접경지 부동산 역시 통일경제특구 신설안에 상기된 분위기. 다만 단기 호재에 일희일비하기보다 중장기적 접근이 필요하다는 신중론 역시 고개를 들고 있다. 16일 접경지 공인중개사 관계자와 부동산업계 등에 따르면 남북 간 화해 무드 조성으로 접경지 부동산 등에는 문의 전화가 다시금 늘었다. 파주시 문산읍 한 공인중개사는 "문재인 대통령 발표 이후 문의 전화가 십수 건이 넘게 왔다""파주 지역 부동산 투자 매물과 땅값 등에 대한 문의가 대다수였다"고 밝혔다. 지난 4월 남북정상회담 특수를 누린 바 있는 접경지 부동산업계는 정부발 호재 발표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선언적 의미에 그쳤던 처음과 달리 구체적으로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방안이 발표됐기 때문이다.

 

  실제 한국감정원의 파주시·철원군 땅값을 보면 이번 정부 첫 번째 남북정상회담이 열렸던 4월 각각 1.77%, 0.74% 오르며 상승률이 전월 대비 3배 이상 높아졌다. 이후 파주시는 51.41% 상승했고, 6월에도 1.46%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철원군도 50.91%, 61% 상승률을 보였다. 두 지역 아파트 역시 4~5월 평균 가격이 각각 3.3792만원과 320만원을 기록한 후 7월에는 822만원과 323만원으로 소폭이나마 오르고 있다. 그러나 남북을 둘러싼 미국 중국 등 대외관계 이슈까지 투자에 영향을 미치는 만큼 무조건적인 투자는 자제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적지 않다. 철원군 한 공인중개사는 "단발성 호재 이슈가 있을 때마다 관심이 늘어나고 있기는 하지만 이곳 투자는 10년 이상 중장기 계획을 갖고 진행해야 한다"고 조언했다.(2018817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