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영동대로'에 해당되는 글 1

  1. 2016.05.06 서울시, 영동대로에 광역복합환승센터 조성한다. (18)
 


  서울시는 국제교류복합지구의 핵심 인프라인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 기본구상()을 수립 완료하고, 5월 중 기본계획 수립에 들어간다기본구상안에는 통합개발 추진배경, 통합역사 계획, 입주 시설물 및 시설배치, 추정 사업비, 재원 확보방안 등이 포함됐다. 이번 기본구상 용역은 잠실 MICE 단지, 현대차 GBC, 코엑스, 세텍(SETEC) 주변 지역과 연계한 복합적, 체계적인 개발구상 마련 장기간대규모 공사로 인한 교통 혼잡 완화 중복 투자 등 사회경제적 비용을 줄일 최적의 대안을 마련하는데 초점을 뒀다이번 기본구상 대상이 된 구간은 '2호선 삼성역~9호선 봉은사역' 까지 연장 630m, 70m, 깊이 51m(지하 6)로 건축 연면적 약 16 국내 지하공간 개발역사상 최대 규모다. 이곳에 통합철도역사, 지하버스환승센터, 도심공항터미널, 주차장, 상업 공공문화시설 등 복합적 기능의 공공 인프라가 들어서게 된다.

   철도는 삼성~동탄 광역급행철도, KTX 동북부 연장, GTX-A, GTX-C, 남부광역급행철도, 위례~신사선 등 삼성역을 경유하는 6개 노선 역사가 통합 건설된다. 시는 현재 삼성봉은사역 간 환승거리, 공간활용 효율성 등을 다방면으로 고려해 최적의 통합역사 조성방안을 검토 중이다. 또한, 현재 버스 이용객이 15만명에서 향후 118만명까지 증가될 것으로 예측되는 가운데, 영동대로의 교통혼잡을 완화하고, 버스와 철도 간 환승 및 다양한 교통수단간 환승편의 등을 고려하여 지하2층에 버스환승센터 설치함은 물론 영동대로와 테헤란로에 중앙버스전용차로를 도입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아울러, 글로벌비즈니스센터, MICE 단지 연계 등 국제 비즈니스 수요 증가에 대비해 인천김포 공항과 직결되는 공항철도, 공항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도록 현재 코엑스 내부에 있는 '도심공항터미널'을 영동대로 지하로 옮길 방침이다. 그밖에 주차장은 탄천변 주차장 폐쇄에 따른 주차공간 부족, 코엑스현대차 GBC 등 주변 지역 관광버스 주차 수요 등을 고려해 대형차 중심의 적정 수준의 주차공간을 확보할 계획이다. 다음은 상업·공공문화시설로서 코엑스몰과 새로 조성될 GBC쇼핑몰까지 모두 지하로 연결되면, 다양한 이용자의 수요를 One-Stop으로 해결해 줄 수 있는 잠실야구장 30배 크기에 달하는 대규모 지하도시가 들어서게 된다.

 

   이곳 지상부는 코엑스, 현대차 GBC를 공간기능적으로 연결하고 지상과 지하를 유기적으로 이어주는 '보행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영동대로의 지상과 지하를 입체적으로 연결하고 코엑스에서 잠실종합운동장에 이르는 보행축을 구상했다. 특히, 통합역사의 경우 국내에서는 최초로 지하 최하층까지 오픈된 공간계획을 구상하여 자연채광은 물론 통풍과 환기가 가능한 자연친화적이고,24시간 안전하고 쾌적한 실내공간을 제공할 수 있는 방안도 모색한다.

   서울시는 이번 달부터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 기본계획' 수립에 들어가는 동시에 타당성 평가 등 각종 행정절차를 진행해 오는 연말 '광역복합환승센터 지정'까지 마무리 짓고 내년 상반기 국제설계 공모 등의 방식을 통해 기본 및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1712월 우선 시공분(가시설 및 토공)에 대해 공사 착공에 들어가 현대 GBC건물의 준공이 예정되어 있는 '21년 말까지 삼성~동탄광역철도 구간을 우선 개통할 계획이다.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에 소요되는 총 사업비는 11,691억원, 부담분은 약 5,069억원으로 추정되며 시비 부담분은 현대차 GBC에서 발생하는 공공기여와 교통개선대책부담금을 투입해 재정 부담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이번 통합개발은 서울과 수도권 간 광역적 대중교통체계구축을 위해 국토부와 서울시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로, 통합개발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서울시가 총괄하되, 철도 통합역사, 버스환승센터, 공항터미널, 기타 상업문화 등 지하 공간 전반에 대한 공사는 서울시가 맡으며, 삼성~동탄 등 광역철도 궤도를 비롯한 시스템 분야 공사는 국토부(한국철도시설공단)가 맡게 된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조만간 철도시설 사업추진 주체, 사업비 분담 등 사업 실행력 확보를 위해 국토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한편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관계기관 추진협의체를 꾸려 유기적으로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통합역사 전체가 개통되면 이용객 수가 현재 하루 평균 서울역 이용객(32만 명)1.3배 수준인 40만여 명, 버스 승객(18만명/)까지 포함하면 58만여 명에 달해, 영동대로 삼성역일대가 국내 최대의 대중교통 허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시는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의 실무협의를 통해 통합개발에 대한 공감대를 확인, 6개 노선 통합시공에 합의를 이룸으로써 교통혼잡시민불편해소,사업비 절감, 공사기간 단축 효과도 거둘 것으로 내다 봤다.

   서울시 관계자는 영동대로 지하공간 통합개발이 완료되면 일차적으로는 유동인구 대비 교통 인프라가 부족했던 서울 동남권에 대중교통 중심의 교통 환경을 제공하고 나아가 도시공간을 효율적으로 재편함으로써 영동대로 일대를 교통허브이자 국제적 명소로 조성되게 될 것이며, 부가적으로는 12천 명의 일자리 창출과 연 평균 25천억 원의 생산 유발효과가 기대 된다.”고 말했다.(201652일 서울시 보도자료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멜로요우 2016.05.06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생기면 확실히 교통시설이 편해지겠네요~ ㅋ 점점 발전해 가네요.

  2. 카멜리온 2016.05.06 1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긴 더 비싸지겠군요. 이미 알 사람들은 다 투자했겠네요.
    부럽습니다.

  3. 핑구야 날자 2016.05.07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강남으로 많이들 이사 가는 거 같아요

  4. *저녁노을* 2016.05.07 1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5. 워크뷰 2016.05.07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6. 슈나우저 2016.05.08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주말 보내세요~ ^ ^

  7. 생명마루한의원 2016.05.08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주말되세요

  8. 솜다리™ 2016.05.09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이런 개발 호재라면... 부동산 가격이 들썩들썩 하겠는 걸요~~

  9. 레드불로거 2016.05.09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통이 편리해지겠네요~ 교통이 편리한게 최고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