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봄의여신'에 해당되는 글 1

  1. 2013.04.25 梨花(배꽃) (50)
 

梨花(배꽃)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3.04.25 10:20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배꽃이 하얗게 피었다.

살구꽃이 떨어지면서 배꽃의 봉오리가 앉기 시작하더니,

이틀전 비에 활짝 폈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순수함을 느끼게 하는 하얀 꽃잎...

청초한 자태는 마치 봄의 작은 여신같다.

봄마다 맑고 고운 모습으로 우리가족에게 아름다움을 전해주었다.

 

어린 묘목으로 우리집에 와서

십년이 넘는 세월을 우리와 함께 살고있는 배나무.

며칠 있으면 우리집을 떠나

경기도 광주에 있는 남편 친구의 전원주택으로 옮겨간다.

옆집에 향나무가 있어서 해마다 꽃이 지고나면 많이 힘들어 했었다.

여러가지 약도 쳐주고, 보살펴 주려고 애썼지만,

향나무를 이길 수는 없는것 같았다.

아쉽지만 결국 떠나 보내기로 마음을 먹었다.

그래서인지 금년엔 더 예쁘고 환한 모습으로 미소를 짓는것 같다,

 

공기도 좋고 넓은 곳으로 가서,

예쁜 꽃도 피우고 풍성한 배도 주렁주렁 열면서 잘 자라기를 바란다.

마음 한켠이 벌써부터 허전 해 지기 시작하는건,

또 하나의 정인가 보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스커버스커의 벚꽃엔딩~♪  (66) 2013.04.30
라일락꽃 향기~~^^  (76) 2013.04.29
梨花(배꽃)  (50) 2013.04.25
대롱대롱~~  (72) 2013.04.23
꽃 피는 봄  (62) 2013.04.22
표고버섯  (54) 2013.0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