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짜오기의 미소/사는 이야기 | 2012.11.13 09:45 | Posted by 명태랑 짜오기

어머니 말씀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두마디만

잘 할 수 있으면

한세상

잘 살 수 있다는

 

어머니

말씀

 

인사동의 한 음식점에서 만났던 시...

 

짧은 글귀에 세상 살아가는 어머니의 지혜가 들어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조금 미약한듯한 저의 블로그라서 미안합니다.

늘 따뜻한 마음으로 저의 블로그를 찾아 주시고 격려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짜오기의 미소 >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Summer (키쿠지로의 여름 ost)  (52) 2012.11.16
첫 얼음이 얼었어요~~^^*  (66) 2012.11.14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60) 2012.11.13
가을의 끝자락...  (54) 2012.11.12
빼빼로 데이~~^^*  (76) 2012.11.09
곶감 만들기~~  (52) 2012.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