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istics Graph

 

 

  내년 주택 매매가격이 전국적으로 0.8%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서울과 외곽지역 간 양극화는 더욱 심화할 전망이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2'2017년 건설·부동산 경기전망 세미나'에서 내년에 전국 주택 매매가격과 전세가격이 각각 0.8%, 1.0% 동반 하락할 것이라고 밝혔다. 허윤경 연구위원은 "입주 물량이 크게 증가하고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올해 가파르게 올랐던 집값이 내년 이후 하향 안정세를 보일 것"이라며 "수도권은 올해와 비슷한 보합세를 유지하지만 지방이 1.5% 떨어지면서 전국의 평균 집값도 하락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또 내년 대통령 선거는 주택경기 부양에 도움이 되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대선 어젠다가 부동산 경기 부양보다는 저성장 탈출, 가계부채 해결, 양극화 해소 등에 쏠리면서 부동산시장 상·하방 압력이 모두 존재하기 때문이다.

 

 다만 내년에도 서울시내 강남 4구를 중심으로 재건축 사업은 활발히 움직일 것으로 예상했다.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적용을 피하기 위해 내년까지 서둘러 관리처분인가를 받을 것이란 분석이다. 허 연구위원은 "내년 수도권의 경우 서울과 외곽 지역에 따라 극심한 양극화 현상을 보이고 지방을 중심으로 하락세가 뚜렷할 것"이라며 "내년은 미분양, 미입주 증가 등 공급 리스크뿐만 아니라 대출이 부실화할 수 있는 금융 리스크 가능성에도 대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홍일 연구위원은 "내년 건설투자는 약 230조원으로 올해보다 3.0% 증가하지만 하반기부터 성장세가 둔화돼 2018년 정체기를 지나 2019년부터는 불황기에 접어들 것"이라고 전망했다.(2016113일 매일경제 기사 참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스델 ♥ 2016.11.03 0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값이 내년 이후 하향 안정세를 보일 것이란
    전망이 나왔군요.
    전망대로 부동산 시장이 안정되면 좋겠습니다.^^
    즐거운 목요일 보내세요!

  2. 마니7373 2016.11.03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취약한 부분인데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11월도 번창 하시길 바랍니다^^

  3. Deborah 2016.11.03 2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야 할텐데 말입니다. 여기도 부동산은 불황이네요

  4. 청결원 2016.11.04 0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발 빨리 부동산 안정이 되어야 할텐데요..